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법세련, '한동훈 인사보복' 秋 장관 검찰 고발

최종수정 2020.10.18 15:05 기사입력 2020.10.18 15:05

댓글쓰기

[이미지 출처=연합뉴스]

[이미지 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이정윤 기자] '법치주의 바로 세우기 행동연대(법세련)'가 한동훈 검사장을 좌천시키는 등 인사보복을 했다는 이유로 추미애 법무부 장관을 18일 대검찰청에 고발했다.


법세련은 "추 장관은 조국 일가 비리 수상 등을 이유로 올해만 3차례 한 검사장을 좌천시키는 인사보복을 했다"며 "이는 인사권을 남용해 위법한 인사를 한 것이므로 명백한 직권남용"이라고 했다.

이어 "추 장관이 한 검사장을 1년에 세 차례 인사 조치를 한 것은 검찰 역사상 전례가 없는 것"이라며 "추 장관의 한 검사장에 대한 인사 조치는 사실상 보복성 인사로서 명백히 인사권을 불법적으로 전횡하여 직권을 남용했다"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1월 한 검사장은 대검 반부패강력부장에서 부산고검 차장검사로 인사발령났고, '검언유착' 의혹으로 수사를 받자 법무연수원 용인 분원으로 이동했다. 이후 한 검사장은 이달 14일 법무연수원 진천 본원으로 전보 조처됐다.



이정윤 기자 leejuyo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