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고흥 윤호21병원 화재로 중상 입은 70대 치료 중 숨져

최종수정 2020.07.15 23:39 기사입력 2020.07.15 23:13

댓글쓰기

고흥 윤호21병원 화재로 중상 입은 70대 치료 중 숨져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김춘수 기자] 전남 고흥보건소는 고흥 윤호21병원에서 지난 10일 발생한 화재로 중상을 입은 70대 남성 A씨가 병원에서 치료를 받던 중 숨졌다고 15일 밝혔다.


A씨는 화재 당시 연기를 흡입해 병원 치료를 받던 중 이날 숨졌다. A씨를 포함해 윤호21병원 화재 사망자는 모두 4명으로 늘었다.

현재 입원 치료 중인 중환자는 6명으로 이 가운데 1명은 생명이 위독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10일 오전 3시 42분께 고흥 윤호21병원에서 발생한 화재로 4명이 숨지고 26명이 크고 작은 상처를 입었다.


구조대가 화재 현장에 도착했을 당시 60대 여성 2명이 윤호21병원 2층과 3층 계단 쪽에서 각각 숨진 채 발견됐다.

구조대에 구출돼 병원으로 옮겨진 80대 여성 1명도 치료 도중 숨져 주변을 안타깝게 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과 안전관리 위반 여부 등을 조사 중이다.




호남취재본부 김춘수 기자 ks7664@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