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국주식] 코로나 후 버핏의 첫 매수 ‘도미니언 에너지’…적정주가는?

최종수정 2020.07.08 14:13 기사입력 2020.07.08 14:13

댓글쓰기

투자의 귀재 워런 버핏이 코로나19 사태 이후 처음으로 대형 인수합병에 나섰다. 대상은 도미니언 에너지(D)로 전기와 천연가스를 공급하는 에너지 회사다.


버핏은 도미니언 에너지 천연가스 부문 부채 57억 달러를 포함해 총 인수금액으로 97억 달러를 제시했다.

미국주식 분석 서비스를 제공하는 초이스스탁US는 도미니언 에너지(D)의 투자매력 점수를 65점, 적정주가로 95 달러를 제시했다. 초이스스탁US에 따르면 도미니언 에너지의 투자매력 점수는 미국 전체 상장기업 5,202개 중 1,212위로 상위 23%를 차지했다.

★ 도미니언 에너지 투자매력 및 적정주가 확인하기

[미국주식] 코로나 후 버핏의 첫 매수 ‘도미니언 에너지’…적정주가는?

적정주가는 저평가되어 있는 상태다. 지난 7일 종가는 74.21 달러로 초이스스탁US가 산정한 적정주가 95 달러 대비 싸게 거래되고 있다.


★ 개인들이 가장 많이 직구한 해즈브로의 적정주가는?


초이스스탁의 미국주식 주요 서비스는 ▲종목추천 ▲추천 포트폴리오 ▲전 종목 투자매력점수 및 적정주가 ▲전 종목 투자매력 순위 ▲배당주, 성장주 등 종목 족보 리스트 ▲10년 재무차트 및 투자지표 ▲배당정보 등을 제공한다.

★ 초이스스탁US 무료체험 신청하기


최근 핫이슈 종목

SK바이오팜 , 메디톡스 , 카카오 , 씨젠 , 랩지노믹스


※ 본 내용은 아시아경제 편집 방향과 무관하며, 모든 책임은 정보 제공자에게 있습니다.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