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 광산구 ‘보조금 횡령’ 종합사회복지관 직원 1명 고발

최종수정 2020.07.07 12:48 기사입력 2020.07.07 12:48

댓글쓰기

35차례 걸쳐 3억2657만 원 자신 통장에 이체

광주 광산구 ‘보조금 횡령’ 종합사회복지관 직원 1명 고발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광주광역시 광산구는 보조금을 횡령한 혐의로 관내 한 종합사회복지관 직원 A씨를 경찰에 고발했다고 7일 밝혔다.


구는 전날 내부 제보와 특별점검을 통해 관내 한 종합사회복지관의 운영기준 미준수와 ‘e-나라도움시스템’의 개선점을 발견했다.

‘e-나라도움시스템’은 국가 보조금을 투명하게 관리하고자 지난 2017년 중앙정부가 도입한 전산망이다.


A씨는 담당자 한 사람만의 승인으로도 보조금 이체가 가능한 점을 이용해 지난 3월부터 자신의 통장 등에 이체해 왔다. 빼돌린 금액은 35차례에 걸쳐 보조금 3억2657만 원에 달한다.


또 해당 종합사회복지관은 이러한 지출을 사전에 확인해야 할 절차를 지키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구는 특별점검을 통해 이 같은 사실을 확인한 즉시 노인복지관, 장애인복지관 등 ‘e-나라도움시스템’을 사용하는 26개 시설에 대한 점검에 착수했다. 동시에 ‘e-나라도움시스템’의 개선을 중앙정부에 요청하기도 했다.


광산구 관계자는 “시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려 사과드린다. 사안을 처음부터 끝까지 세밀하게 살펴 다시는 이런 일이 생기지 않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yjm307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