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코스피, 美증시 훈풍에 2200선 돌파

최종수정 2020.07.07 09:24 기사입력 2020.07.07 09:2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민지 기자] 코스피가 개인들의 매수세에 2200선을 뚫고 개장했다. 미국 뉴욕증시가 경제 지표 개선과 중국 증시 급등에 힘입어 상승한 영향을 받은 것으로 풀이된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7일 9시 10분 코스피는 전 장보다 0.55%(12.05포인트) 오른 2199.98에 장을 시작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장보다 0.64%(14.11포인트) 오른 2202.04로 장을 출발했다. 유가증권시장에서 개인은 홀로 912억원어치 주식을 샀고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313억원, 710억원의 주식을 내다팔았다.

시가총액 상위종목 중에선 삼성전자 가 전 장보다 0.18%오른 5만5100원에 거래됐다. 이날 삼성전자 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영향권에서도 증권가의 예상치인 6조5000억을 훌쩍 뛰어넘은 8조1000억원을 기록했다.


이외에도 SK하이닉스(0.70%), LG화학 (2.75%), 네이버(1.07%), 삼성SDI (2.58%), 현대차 (0.99%)도 상승했다. 카카오 는 3%가까이 오른 31만원을 기록해 52주 신고가를 기록했고, SK바이오팜 은 전 장보다 18.18% 오른 25만3000원에 거래됐다.


서상영 키움증권 연구원은 “미국 증시가 지표개선과 FAANG 기업의 강세로 상승전환한 것은 투자심리 개선에 긍정적”이라며 “아마존과 테슬라에의 급등에 따른 관련 주들의 영향이 나타날 것”이라고 설명했다.

같은시각 코스닥지수는 전 장보다 0.41%(23.12포인트)763.03에 장을 시작했다. 이날 코스닥지수는 전 장보다 0.46%(3.50포인트)오른 763.40으로 장을 출발했다. 코스닥시장에선 개인과 기관은 각각 450억언, 12억원어치 주식을 샀고 외국인은 홀로 472억원어치 주식을 팔았다.


코스닥시장 시가총액 상위종목 중에선 알테오젠 (0.29%), 에코프로비엠 (2.99%), 펄어비스 (1.30%), 스튜디오드래곤 (1%), 케이엠더블유 (2.55%), CJ ENM (0.52%)도 상승했다.




이민지 기자 mi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