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인천 미추홀구청 40대 공무원 코로나19 확진…접촉 직원 검체 검사

최종수정 2020.06.06 08:58 기사입력 2020.06.06 08:58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이정윤 기자] 인천 미추홀구청 소속 공무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인천시 미추홀구는 본청 근무 공무원 A(42)씨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6일 밝혔다.

A씨는 최근 교회 등지에 방역 활동 지원을 나간 것으로 파악됐으며 구는 A씨와 직간접적으로 접촉한 직원에 대해 전날 오후 검체 검사를 끝냈다. 구는 검사 결과에 따라 청사 폐쇄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인천에서 공무원이 확진 판정을 받은 사례는 이번이 세 번째다. 올해 3월 인천시 옹진군 소속 공무원이, 이달 2일에는 인천시 부평구 소속 공무원 2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정윤 기자 leejuyo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