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선택의 폭 넓혔다”…광양센트럴자이 평면 살펴보니

최종수정 2020.06.05 10:08 기사입력 2020.06.05 10:08

댓글쓰기

전용 74㎡A 침실공간 B타입은 수납공간 강화해 타입마다 강점 뚜렷
전용 84㎡ 4가지 타입 구성 달라 라이프스타일 맞춰 선택할 수 있어

광양센트럴자이

광양센트럴자이


GS건설이 전남 광양시 성황도이지구에서 선보이는 ‘광양센트럴자이’가 6월11일(목) 1순위 청약을 앞두고 상품에 대해 호평이 이어지고있다. 국내 1군건설사 브랜드답게 소위 “평면이 잘 빠졌다”라는 평가를 받으며 1순위 청약 마감을 예고하고 있다.


지난달 29일 견본주택 문을 열고 분양에 들어간 ‘광양센트럴자이’는 전용면적 74㎡와 84㎡로 구성돼 있다. 견본주택에는 전용 74㎡A타입과 전용 84㎡A, 84㎡C타입이 전시돼 있다.

견본주택을 방문해 유니트를 둘러보고 나온 방문객들은 다양한 반응을 보였지만 긍정적인 평가가앞도적이다. 전남지역 인기 평면인 전용 84㎡는 마감재와 인테리어에 대해 칭찬을 아끼지 않았으며, 전용 74㎡에 대해서는 넓은 공간구성 설계에 만족감을 드러냈다.


광양센트럴자이 전용 74㎡타입은 준중형 평면이지만 특화설계를 적용해 전용 84㎡ 못지 않은 공간을 자랑한다. 전용 74㎡A는 4개의 침실공간으로 구성되어 있다. 주로 대형 평형에서 볼 수 있는 침실 개수가 광양센트럴자이에서는 전용 74㎡A에 도입됐다. 안방에는 별도의 드레스룸도 조성돼 있어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주방 옆에 위치한 침실4는 방의 넓이를 줄여 현관창고나 팬트리를 추가로 구성(유상공간옵션)할 수도 있다.


전용 74㎡A타입에 청약의사를 보인 광양시 거주자 오모씨(43세)는 “전용 74㎡A타입을 둘러보고 처음에 전용 84㎡ 유니트인줄 착각할 정도로 거실이 넓게 잘 빠져서 놀랐다”며 “아이가 둘인데 방이 3개이다 보니깐 취미실로 쓸 수 있는 방이 없어서 늘 아쉬웠는데 전용 74㎡A타입이 우리 가족에게는 딱 인 것 같고, 분양가도 84㎡보다 저렴해 부담이 없어 전용 74㎡A에 청약을 넣을 예정인데 세대수가 적어서 당첨이 안될 까봐 걱정된다”고 전했다.

전용 74㎡B타입은 A타입과 다른 공간 구성을 선보였다. B타입은 3개의 침실공간으로 구성돼 있지만 대신에 주방공간이 A타입보다 넓다. 또한 드레스룸이 안방에 2개나 들어가 있으며, 주방 옆에 팬트리도 별도로 마련해 두었다. 74㎡A타입이 공간활용이 높은 점이 강점이라면 74㎡B타입은 수납공간이 특화된 것이 강점이다.


전용 74㎡B타입에 청약의사를 보인 여수시 거주자 김모씨(37세)는 “집안에 들여 놓은 물건이 많다 보니 늘 수납공간이 부족해서 집이 좁았는데, 광양센트럴자이 74㎡B타입은 수납공간이 많고 별도로 지하에 세대창고까지 사용할 수 있다고 하니 짐이 많은 우리 가족에게 딱 맞는 평면인 것 같다”며 “자이 브랜드 이미지가 고급스러워서 한번쯤 살아보고 싶어 여수에서 광양으로 이주할 마음이 있는데 광양시에서 전부 마감 안되길 바랄 뿐이다”고 말했다.


전통적으로 인기 평면인 전용 84㎡에 대한 반응도 좋았다. 전용 84㎡는 총 4가지 타입으로 구성돼 있다. A타입은 4개의 침실로 구성돼 있고 안방에 드레스룸이 조성돼 있다. B타입은 안방에 드레스룸외 베타룸이 추가로 조성돼 공간활용을 할 수 있도록 했다. 베타룸을 서재나 취미실로 꾸미거나, 공간옵션을 선택해 드레스룸과 합칠 수 있다.


전용 84㎡C타입은 안방에 드레스룸 2개와 주방 옆에 대형 팬트리를 구성해 수납공간을 강화했다. 전용 D타입은 드레스룸과 팬트리 조성에 추가로 침실3 옆으로 알파룸을 구성했다. B타입의 베타룸처럼 D타입 알파룸도 방으로 활용하거나 공간옵션을 이용해 드레스룸으로 바꿀 수 있다.


광양 거주자 박모씨(42세)는 “아이가 셋이라 넓은 집은 물론 방 수도 많이 필요하지만 현재 광양에 입주된 아파트에서는 내가 원하는 요건을 충족시킬 수 있는 곳이 없었는데 광양센트럴자이 84㎡A타입이 방4개 구성에 공간도 넓고, 100%지하주차장 설계로 아이의 안전까지 지킬 수 있어서 좋은 것 같다”며 “아이들이 어려서 층간소음 문제로 저층에 당첨 됐으면 좋겠는데 주변 분위기를 보니 청약 넣겠다는 사람들이 많아 어느 층이든 당첨만 되길 기도해야 할 것 같다”고 말했다.


순천에서 온 이모씨(38세)는 “순천이나 여수에 입주한 아파트와 비교했을 때 분양가가 매우 합리적이라 우선 분양 받은 후 전세나 월세를 주고 시세차익을 노려볼 생각이다”라며 “산업단지가 가까워 산업단지에 근무하는 종사자 등 임대수요가 풍부할 것 같고, 당첨될 수 있도록 청약 전략을 짜볼 생각이다”고 전했다.


분양관계자는 “우물천장 및 거실아트월 간접등, 입식화장대 등 기본 제공품목에 대해서도 만족감을 보였고, 전 세대에 2개씩 제공되는 시스클라인에 대해서도 좋은 반응을 나타냈다”며 “평면 타입도 다양해 선택의 폭이 넓어 가족의 라이프스타일에 따라 선택할 수 있다는 점도 상담객들이 좋아했다”고 말했다.


광양센트럴자이 분양일정은 6월 10일(수)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6월 11일(목) 1순위, 6월 12일(금) 2순위 청약을 받는다. 당첨자 발표는 6월 18일(목)이며, 6월29일(월)부터 7월1일(수)까지 견본주택에서 당첨자계약이 진행된다.




임소라 기자 mail0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