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국산 피스타치오 협회, 영양 세미나&쿠킹 클래스 성황속 마무리

최종수정 2020.02.15 12:00 기사입력 2020.02.15 12:00

댓글쓰기

자료 제공: 미국 피스타치오 협회

자료 제공: 미국 피스타치오 협회


미국 피스타치오 협회가 ‘미국산 피스타치오를 먹어야 하는 이유’를 주제로 하는 세미나와 쿠킹 클래스를 지난 2월 6일 홍대 스페이스M에서 진행했다.


초록빛 견과류 피스타치오는 단백질, 몸에 좋은 지방, 섬유질, 우리 몸이 매일 필요로 하는 중요한 영양소가 풍부하다. 필수 비타민, 미네랄, 식이섬유를 다량으로 함유하고 있음에도 1회 제공량인 28g(약 49알)의 열량은 160칼로리에 남짓해 견과류 중 칼로리가 가장 낮다. 또한 먹기 편리하여 다이어트와 운동을 하는 소비자에게 운동 전, 후에 섭취하기 좋은 영양 공급원으로 사랑받는 간식으로 자리 잡는 추세다. 그만큼 피스타치오가 주는 건강 및 영양상 이점을 다룬 연구들도 최근 다양하게 이뤄지고 있다.


지난 2월 6일 열린 미국산 피스타치오 영양 세미나에서도 대구대학교 식품영양과 김미옥 교수가 강연자로 참가해 건강한 먹거리와 영양, 헬스에 관심이 높은 20대~60대 소비자 20여 명 대상으로 ‘미국산 피스타치오를 먹어야 하는 이유’를 소개했다.


대구대학교 식품영양학과 김미옥 교수는 건강과 영양, 미국산 피스타치오 영양소의 체내 효능, 피스타치오 섭취방법 등을 강조하면서 “미국산 피스타치오는 견과류 중 칼로리가 가장 낮고 필수 비타민, 미네랄, 식이섬유가 풍부해 다이어트와 운동 시 미국산 피스타치오를 섭취하면 건강 유지에 도움을 준다”고 설명했다.


이어 “또 고섬유질과 좋은 지방이 있어 감자나 파스타와 같이 고혈당지수의 식품을 미국산 피스타치오와 함께 곁들이면 혈당 반응을 줄일 수 있는 만큼 혈당 수치를 유지하는데 도움을 준다. 한 번에 많은 양을 먹기보다 하루에 적정량을 꾸준히 먹는 것이 중요하다”라고 덧붙였다.

영양 세미나 이후에는 해피쿡스 지은주 요리연구가를 필두로 미국산 피스타치오를 더 맛있게 먹을 수 있는 레서피 소개 쿠킹 클래스가 실시됐다.


지은주 요리연구가는 운동 시 먹으면 좋을 메뉴로 피스타치오를 구워 고소한 맛을 극대화하고 심플한 샐러드에 풍미를 더한 ‘피스타치오 샐러드’, 운동 후 영양 공급을 위한 메뉴 ‘피스타치오 치즈 소스와 오픈 토스트’를 소개했다. 더불어 생과일과 함께 먹으면 좋을 달콤한 디저트 메뉴 ‘피스타치오 세라두라’ 등 미국산 피스타치오를 색다르게 즐길 만한 메뉴를 소개하며 호응을 받았다.




임소라 기자 mail0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