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 최고 인기 축제는 '여의도 봄꽃 축제', 외국인 추천 1순위는 '밤도깨비 야시장'

최종수정 2019.12.12 14:19 기사입력 2019.12.12 14:19

댓글쓰기

서울 최고 인기 축제는 '여의도 봄꽃 축제', 외국인 추천 1순위는 '밤도깨비 야시장'

[아시아경제 오상도 기자] 서울에서 가장 인기 있는 축제는 여의도 봄꽃 축제라는 설문 결과가 나왔다. 서울 시민 10명 중 9명 꼴로 축제에 참여했고 소득 수준에 따라 빈도의 차이가 났다.


12일 서울시에 따르면 지난 10월 서울 거주 성인 1000명을 대상으로 한 온라인 설문에서 여의도 봄꽃 축제에 참여했다는 응답이 51.3%로 가장 많았다. 이어 서울 세계 불꽃 축제(49.6%), 서울 밤도깨비 야시장(36.2%) 순이었다.


참여를 희망하는 축제로는 서울 세계 불꽃 축제(52.2%)가 수위를 차지했다. 여의도 봄꽃 축제(46.7%)와 밤도깨비 야시장(44.9%)은 뒤를 이었다. 40대에선 여의도 봄꽃 축제, 50대 이상에선 불꽃 축제의 선호도가 높았다.


다른 시도 주민에게 추천하고 싶은 축제로는 서울 세계 불꽃 축제(57.0%)가 꼽혔다. 외국인에게 추천하고 싶은 축제는 서울 밤도깨비 야시장(42.1%)이 1위였다. 응답자들은 축제 선택 시 재미(35.0%)와 독특성(20.3%)을 중요하게 생각했다.


응답자 가운데 축제에 한 번이라도 참여한 사람은 88.8%였다. 이들은 평균 3.1개의 축제에 참여했다. 소득이 높을수록 축제 참여도도 높아 가구소득 월 200만원 미만에선 평균 2.62개에 머무른 축제 참여율이 800만원 이상에선 3.42개로 늘었다.



오상도 기자 sdo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