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조여정X김강우 '99억의 여자' 시청률 11% 돌파...'동백꽃'보다 빨라

최종수정 2019.12.12 12:33 기사입력 2019.12.12 12:33

댓글쓰기

사진=KBS 2TV '99억의 여자' 포스터

사진=KBS 2TV '99억의 여자' 포스터



[아시아경제 김슬기 인턴기자] 드라마 '99억의 여자'가 6회 만에 시청률 10%대를 돌파하며 빠른 인기 상승세를 타고 있다.


12일 오전 시청률 조사 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11일 밤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99억의 여자' 5, 6회가 전국 가구 기준 각각 9.4%, 11.3% 시청률을 기록했다. '동백꽃 필 무렵'의 5, 6회 시청률이 각각 8.6%, 10%였던 것과 비교하면 빠른 시청률 상승세다.


이날 '99억의 여자'는 방송 이래 처음으로 10%를 돌파한 것으로 첫 방송 이후 꾸준히 상승세를 타고 있어 더욱 눈길을 끌고 있다.


'99억의 여자'는 우연히 현찰 99억을 움켜쥔 여자가 세상과 맞서 싸우는 이야기로 조여정, 김강우, 정웅인, 오나라, 이지훈 등이 출연한다.


11일 방송된 6회에서는 현금 99억의 주도권이 이재훈(이지훈 분)에게 넘어가고, 강태우(김강우 분)가 돈의 행방에 대해 정서연(조여정 분)을 압박하기 시작하는 모습이 그려져 긴장감을 더했다.

한편 같은 날 오후 8시 55분 방송된 MBC '하자 있는 인간들'은 9회 1.9% 10회 2.7%의 시청률을 나타냈다.




김슬기 인턴기자 sabiduriak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