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기생충, 골든글로브 감독·각본·외국어영화상 후보(상보)

최종수정 2019.12.09 22:58 기사입력 2019.12.09 22:58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박병희 기자]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제77회 골든글로브 감독상, 각본상, 외국어영화상 세 개 부문에서 후보에 올랐다.


골든글로브를 주관하는 할리우드 외신기자협회(HFPA)는 9일(현지시간) 제77회 골든글로브상 후보작을 발표했다.


봉준호 감독은 '디 아이리시맨'의 마틴 스코세이지,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의 쿠엔틴 타란티노, '1917'의 샘 멘더스, '조커'의 토드 필립스 감독과 함께 감독상 후보에 올랐다.


기생충은 각본상 후보에도 올랐다. 경쟁작은 '결혼 이야기' '두 교황'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 '디 아이리시맨'이다.


외국어영화상 부문에서는 '더 페어웰' '레 미제라블' '페인 앤 글로리' '타오르는 여인의 초상'과 경쟁한다.

제77회 골든글로브는 내달 5일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릴 예정이다.




박병희 기자 nut@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