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1층 테라스 옥외영업 허용 소식에 ‘e편한세상 오션테라스 상가’ 반사이익 얻나

최종수정 2019.11.22 10:14 기사입력 2019.11.22 10:14

댓글쓰기

-1층 테라스 옥외영업 허용에 입지 좋은 스트리트형 상가 유망 투자처로 각광
- ‘e편한세상 오션테라스 상가 ’연면적 총 5,029.31㎡에 최대 380m 길이의 스트리트형으로 조성

1층 테라스 옥외영업 허용 소식에 ‘e편한세상 오션테라스 상가’ 반사이익 얻나

정부가 경제활력대책회의를 통해 1층 테라스에서 식음료를 파는 옥외영업을 원칙적으로 허용한 가운데, 입지 좋은 곳에 위치한 스트리트형 상가가 인기 투자처로 주목받을 전망이다.


그동안 1층 테라스에서 식음료를 파는 일은 위생과 안정상의 이유로 식품위생법을 통해 상업적 목적으로 점용하는 것을 금지해왔다. 사전 허가를 받은 곳을 제외하곤 전부 불법이었던 셈이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이 같은 옥외영업을 모두 개정, 허용할 방침이다. 당장 가이드라인을 배포해 다음 달이라도 현장에 적용할 것으로 보인다.


테라스는 매장 내부와 테라스 사이에 테이블을 두는 등 공간 활용도를 높일 수 있고, 쾌적한 쇼핑환경을 조성하게 돼 임차인 및 소비자들에게 인기가 뜨겁다. 옥외영업이 전면 허용되면 야외 테라스를 넓게 사용할 수 있는 만큼 잘 만 하면 높은 수익률도 기대할 수 있는 상황이다.


사시사철 ‘야외 테이블 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는 곳들이 많아 입지 좋은 곳에 투자자들의 대거 몰릴 것으로 보인다. 이러한 가운데 전면 개방형 스트리트형 상가로 공급을 앞둔 ‘e편한세상 오션테라스 상가’가 반사이익을 누릴 것으로 기대된다.


부산광역시 수영구민락동 113-14번지에 들어서는 ‘e편한세상 오션테라스 상가’는 12월 분양할 예정이다. 총 1,038세대의 입주민을 고정수요로 품고있는데다 반경 500m 내 약 3,600세대 외부수요를 확보한 만큼 투자가치를 높게 평가받고 있다.

‘e편한세상 오션테라스 상가’는 연면적 총 5,029.31㎡(1521.37평)에 49개 호실로 구성돼 있으며, 상가 배치를 최대 380m 길이의 전면 개방 형태인 스트리트형으로 설계해 개방감을 극대화했다. 스트리트형 상가는 일반적인 상가와는 달리, 여러 점포가 길을 따라 일정한 테마를 갖추고 하나의 거리로 조성돼 고객들의 접근도 용이하다.


섬세한 MD구성도 장점이다. ‘e편한세상 오션테라스 상가’는 유동객 및 인근 거주자를 위한 Life Style Zone, 수변공원과 맞닿아 있는 Retail&Casual Brand Zone, 광안대교 뷰가 가능한 메인 상권, Anchor&Local Brand Zone등 총 3개의 테마권역으로 조성해 문화와 휴식을 즐길 수 있는 복합공간으로 구성할 계획이다. 앵커 테넌트 등 맞춤 테마별 MD 구성으로 인구 유입도 극대화할 계획이다.


월 평균 5만명이 다녀가는 광안대교 앞에 위치해 영구 조망이 가능하며, 부산불꽃축제가 열리는 광안리 해수욕장과 인접해 있어 관광객 유입이 수월한 최적 입지를 갖췄다. 사업지 주변으로는 민락 수변공원도 가까이 위치해 이를 찾아오는 방문객 수요도 확보 가능하다.


상가 앞으로는 부산 시민들의 선호도가 가장 높은 갈맷길 2코스가 지난다. 갈맷길이란 부산의 상징인 '갈매기'와 '길'의 합성어이다. 부산 갈맷길은 사포지향(바다, 강, 산, 온천)인 부산의 지역적 특성을 담고 있다. 바닷가를 걷다보면 산과 바다를 동시에 즐길 수 있어 매년 많은 관광객들이 방문해 수요 확보에 유리할 전망이다.


분양홍보관은 e편한세상 오션테라스 4단지 옆 부산광역시 수영구 민락동 110-41번지 세진빌딩 6층에 마련될 예정이다.




임소라 기자 mail0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