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동대문구, 푸드트럭 창업비 최고 800만원 지원

최종수정 2019.10.14 22:46 기사입력 2019.10.14 22:46

댓글쓰기

17일까지 푸드트럭 영업 희망자 모집…총 3대 선정, 1대 당 창업비 최대 800만 원 지원

동대문구, 푸드트럭 창업비 최고 800만원 지원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가 중랑천 제1체육공원(장안동 24-1), 제5체육공원(이문동 352-2) 등에서 고정영업할 푸드트럭 영업자를 17일까지 모집한다.


구는 취업애로청년 및 취약계층의 창업을 지원, 소자본 간편 일자리를 창출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푸드트럭을 지원·운영한다.


이번 모집에서 총 3대를 선발, 선발된 푸드트럭에 1대 당 최대 800만 원의 개조비용을 지원한다. 선정된 영업자는 입점계약 체결 후 2년간 영업이 가능하다.


신청자격은 공고일 현재(10월10일) 동대문구에 주민등록이 돼 있는 푸드트럭 신규 창업 희망자다. 청년고용촉진특별법 시행령 제7조에 따른 취업애로청년과 국민기초생활보장법 제7조에 의한 수급자에게는 가산점을 부여한다.


신청은 17일까지 구청 경제진흥과로 직접 방문하거나 우편 발송을 통해 할 수 있다. 영업자는 18일 면접 및 서류 심사를 통해 선정된다.

모집 공고는 동대문구 홈페이지(www.ddm.go.kr) ‘고시 공고’에서 확인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경제진흥과(2127-4368)로 문의할 수 있다.


황상준 경제진흥과장은 “이번 푸드트럭 영업자 모집을 통해 청년들에게 더 나은 내일을 위한 삶의 기반을 조성하려고 한다”며 “앞으로도 청년 창업을 적극 지원하고 청년층의 일자리창출을 위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 생기 넘치는 동대문구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