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1층 스트리트형 상가’… ‘장안 태영 데시앙’ 단지내 상가 ’인기’

최종수정 2019.08.14 12:52 기사입력 2019.08.14 11:22

댓글쓰기

기준금리 인하로 소액 투자 가능한 수익형 상품 수요자 관심 ‘高高’

‘1층 스트리트형 상가’… ‘장안 태영 데시앙’ 단지내 상가 ’인기’


분양가 상한제 도입 등 아파트 시장의 규제가 심해지고 기준금리 인하로 수익형 부동산 시장이 반사이익을 얻을 것이란 기대가 커지고 있다. 미국의 금리 인하와 한국은행의 하반기 추가 금리 인하 가능성에 무게가 실리면서 안정적인 투자처를 찾는 수요자가 늘고 있다.


이런 상황속에 전문가들은 자금 부담이 크고 회전율이 떨어지는 대형 상업시설이나 오피스 보다는 리스크가 작고 희소가치가 높은 단지내 상가 같은 소액투자상품을 눈 여겨 볼만하다고 조언한다.


특히, 상가 시장에서 1층 상가는 안정적이고 높은 수익을 얻을 수 있는 노른자 상품으로 꼽힌다. 찾아오는 수요가 대부분인 2층 상가와 달리 1층 상가는 보행로와 맞닿아 있어 인근을 지나다니는 유동인구까지 흡수할 수 있기 때문이다.


또한, 1층 상가 중에서도 스트리트형 상가의 인기가 높다. 길게 늘어선 상가가 그 자체로서 하나의 상권을 형성해 방문객의 체류시간을 늘릴 수 있는 점도 투자에 유리한 요소로 꼽힌다.


스트리트형 상가는 실내공간이 외부로 이어져있어 동선이 편리하고, 넉넉한 공간 확보로 활용도가 높다. 개방감이 뛰어나고 외부 수요를 끌어들이기도 유리하다. 가시성 또한 높기 때문에 추가 매출로 이어지는데 큰 역할을 한다.

대표적인 스트리트 상가는 분당 정자동 카페거리, 죽전 카페거리, 판교 백현동 카페거리 등이 대표적이다. 이 상가들은 스트리트형 유무에 따라 임대료가 30~40% 이상 차이가 나 투자 수익도 높게 나타난다.


이런 이유로 분양을 앞두고 있는 ‘장안 태영 데시앙’ 단지내 상가에 수요자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태영건설이 서울시 동대문구 장안동에서 공급하는 ‘장안 태영 데시앙’ 단지내 상가는 총 11실로 1층 스트리트형 상가로 구성되어 가시성과 고객 접근성이 뛰어나다.


이 단지내 상가는 469세대 고정수요는 물론 단지 인근에 장안 힐스테이트, 삼성래미안 2차, 장안 현대홈타운 등 27,000여 세대 배후수요가 확보되어 안정성이 뛰어나다.


또한 장안근린공원, 답십리공원과 은석초, 장평초, 동국사대부속중고가 단지 인근에 위치해 있어 유동인구 유입이 용이하다.


‘장안 태영 데시앙’ 단지내 상가는 투자금 대비 높은 환금성을 자랑하는 소형 위주 상가로 합리적인 투자가 가능한 베이커리, 커피전문점, 편의점등 실생활과 밀접한 다양한 업종들이 주로 들어설 예정으로 안정적인 수익 창출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장안 태영 데시앙’ 단지 내 상가는 9월 4일 입찰 예정이며 홍보관은 서울특별시 동대문구 장안동 362-1, 2층에 위치해 있다.




임소라 기자 mail0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