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크래프톤 신작 미스트오버, 닌텐도 스위치로 10월 출시

최종수정 2019.08.08 16:41 기사입력 2019.08.08 16:41

댓글쓰기

닌텐도e샵에서 3만3000원에 판매
어려운 난이도 속에서 생존 다투는 '로그라이크' 장르

크래프톤 신작 미스트오버, 닌텐도 스위치로 10월 출시

[아시아경제 이민우 기자] 크래프톤의 신작 '미스트오버'가 오는 10월 콘솔 게임기기로 먼저 출시된다.


크래프톤은 미스트오버의 닌텐도 '스위치' 버전을 오는 10월10일 출시한다고 8일 밝혔다. 우리나라와 일본을 비롯한 아시아지역에 우선 출시된다. 닌텐도 e샵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가격은 3만3000원이다.


미스트오버는 어려운 난이도 속에서 생존을 다투는 탐험형 역할수행게임(RPG)인 '로그라이크' 장르다. 이용자가 가혹한 환경의 던전을 탐험하며 생존을 위한 사투를 벌이는 내용이다. 던전이 매번 새롭게 생성되면 던전 속의 안개가 시야를 제한한다. 8가지 종류의 캐릭터는 서로 다른 능력을 지니고 있고 게임 중 사망한 캐릭터는 다시 부활할 수 없다.


30년간 콘솔게임을 개발하고 서비스한 아크시스템웍스가 아시아지역 서비스를 맡았다. 추후 PC게임 플랫폼 '스팀' 버전도 출시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브랜드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미스트오버 제작팀 에이머랩(AIMO Lab)의 한동훈 제작총괄은 "해외 게임쇼와 국내 이용자 간담회 등에서 얻은 의견을 바탕으로 출시 전까지 게임 품질을 높이기 위해 힘쓰겠다"고 했다.



이민우 기자 letzw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