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 강서구 호수공원에서 고교생 익사…경찰 수사

최종수정 2019.08.08 14:38 기사입력 2019.08.08 14:38

댓글쓰기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이관주 기자] 한 고등학생이 술을 마신 뒤 친구들과 내기로 호수에 들어갔다가 익사해 경찰이 경위 파악에 나섰다.


8일 서울 강서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10분께 서울 강서구 한 호수공원에서 고교 3학년 학생 A(19)군이 숨진 채 발견됐다.


A군은 "호수를 건너겠다"며 물에 들어간 뒤 나오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현장에 있던 친구들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조대는 잠수부 등을 투입해 2시간 만에 A군을 찾아냈으나 이미 숨진 상태였다.


경찰은 A군이 다른 고등학생 친구 4명과 술을 마신 뒤 이 같은 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보고 있다. 친구들은 '호수 건너기' 가위바위보 내기에서 A군이 지자 호수로 들어간 뒤 나오지 못했다고 경찰에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군의 친구들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



이관주 기자 leekj5@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