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충남 천수만 해역 ‘고수온 주의보’ 발령

최종수정 2019.08.08 14:06 기사입력 2019.08.08 14:0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내포) 정일웅 기자] 충남 천수만 해역에 고수온 주의보가 발령됐다.


충남도는 국립수산과학원이 8일 오후 2시부로 천수만 해역에 고수온 주의보를 발령했다고 밝혔다. 해역 최고 수온이 28도를 넘어선 데 따른 조치다.


앞서 도는 지난달 29일 도 수산자원연구소 태안사무소에 ‘천수만 고수온 피해 현장 대응팀’을 꾸리고 양식장 내 수온 예찰을 강화하는 한편 고수온에 따른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대책을 추진해 왔다.


양식 현장에서 효과적인 고수온 대안 도출 및 전문가 자문을 지원하기 위해 ‘천수만 지역 수산거버넌스’를 운영하고 고수온 대비 양식수산물재해보험 가입률 향상을 위한 관계기관 회의 및 합동설명회, 고품질 사료 및 면역 증강제 공급, 양식장 차광막 설치, 액화산소 공급 등 피해 예방 활동을 벌이는 방식이다.


여기에 8일자로 고수온 주의보가 내려짐에 따라 현장 대응팀은 앞으로 국립수산과학원과 시·군과의 협력을 통해 ▲선별 이동 금지 ▲먹이공급 중단 ▲충분한 용존산소 공급 ▲저층수 교환 ▲조류 소통 등 양식 환경 개선책을 추진할 계획이다.

또 향후 피해가 발생할 시 시·군별 피해 내용 파악과 합동 피해조사, 어업인 지원을 위한 복구계획 수립 등 복구 활동에 주력할 방침이다.


한준섭 도 해양수산국장은 “도는 고수온 주의보가 발령되기 전부터 관내 양식 환경개선을 위해 어업인 스스로 어류 입식량을 줄이고 적정 양식밀도를 유지할 수 있도록 독려해 왔다”며 “도는 앞으로도 현장 대응팀을 운영하면서 어업인과 함께 고수온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내포=정일웅 기자 jiw306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