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진옥동 신한은행장, 신입직원 만나 '자존감 가진 인재' 당부

최종수정 2019.08.08 11:19 기사입력 2019.08.08 11:19

댓글쓰기

진옥동 신한은행장, 신입직원 만나 '자존감 가진 인재' 당부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 진옥동 신한은행장이 신입직원들을 만나 자존감을 가진 인재가 되달라고 당부했다.


신한은행은 진 행장이 지난 7일 용인시 기흥구 신한은행 연수원에서 입문연수 중인 신입직원들과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진 행장은 은행장으로서 맞이하는 첫번째 신입직원들을 특별히 기억할 것이라며 지난 30여년 간 금융인으로 살아오며 느끼고 경험했던 바를 허심탄회하게 전했다.


진 행장은 "신입직원들이 똑같은 출발점에서 시작하지만 시간이 흐를수록 각자의 역할이 달라진다"면서 "시간과 상황을 지배하는 직원이 되라"고 당부했다.


그는 "시간을 능동적으로 활용해 본인만의 스토리를 만들고 목적을 가지고 단계마다 스스로 시간을 지배해 가야 한다"면서 "현장에서 일어나는 수많은 상황을 대비해 필요한 원칙과 내용을 정확히 알고 지난 상황을 정확히 복기해 개선점을 찾아가자"고 강조했다.

진 행장은 또 "여러분의 가치가 올라가면 신한은행의 가치는 당연히 올라간다"며 "자존감을 갖고 시장의 최고 전문가, 나아가 금융의 한계를 뛰어넘는 인재가 되어주길 바란다"고 조언했다.


한편 신한은행은 신입직원 대상 입문연수를 통해 신입직원들이 은행의 핵심가치를 직접 영상으로 제작하고, 연수기간 중 지켜야 할 행동규범을 스스로 만들도록 운영하고 있다. 현장 소통을 위해 선배들과 토크콘서트와 코딩교육도 진행할 계획이다.




오현길 기자 ohk0414@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