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하나은행 모바일환전서비스 '환전지갑' 10개월만에 100만건 거래

최종수정 2019.08.08 10:09 기사입력 2019.08.08 10:0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KEB하나은행은 환전지갑 서비스(이하 환전지갑)가 출시 10개월 만에 거래 100만건을 돌파했다고 8일 밝혔다.


지난해 11월 출시한 환전지갑은 하나은행의 모바일 환전서비스로 단 몇 번의 터치만으로 미국달러, 유로화 등 총 12종의 외화를 손쉽게 환전할 수 있다. 시중은행 가운데 유일하게 신청 당일 영업점을 통한 수령도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외화를 수령하지 않고 앱에 1인당 미화1만달러까지 외환 보관이 가능하며, 목표환율을 등록하면 알림도 받을 수 있어 환테크에도 유용하다. 다양한 제휴처에서 환전지갑을 이용할 수 있다는 점도 장점이다. 환전지갑은 오픈 API를 적용해 카카오페이, 토스, 페이코 등 다양한 채널을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하나은행 모바일환전서비스 '환전지갑' 10개월만에 100만건 거래


환전지갑은 최근 휴가철 해외여행객과 환율 변동에 따른 환테크 관심 고객들이 늘면서 짧은 시간 안에 100만건 거래가 이뤄졌다.


하나은행은 고생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하나원큐(모바일뱅킹), 하나멤버스 앱을 통해 환전하는 손님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여행경비를 지원하는 ‘One more Holiday’ 이벤트를 8월 중순부터 한 달간 진행한다. 휴가철을 맞아 하나멤버스, 카카오페이, 토스, 페이코 등에서 진행 중인 환율 100% 우대효과 이벤트도 8월말까지 계속된다.


한준성 하나은행 미래금융그룹 부행장은 "환전지갑은 하나은행의 거래가 없던 손님도 누구나 쉽고 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는 장점을 바탕으로 빠른 시간 내에 거래 100만 건을 돌파할 수 있었다"며 "향후 추가될 자동환전, 외화선물하기 등의 편의기능 및 하나금융그룹의 해외결제플랫폼 GLN(Global Loyalty Network)을 통한 외화결제서비스 연계를 통해 더 많은 손님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