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민은행, 소재 부품 기업 지원…2.8%p 우대금리도

최종수정 2019.08.08 09:48 기사입력 2019.08.08 09:48

댓글쓰기

지난 7일 KB국민은행 서울 여의도 본점에서 열린 '소재 부품 기술혁신 중소기업 금융지원 업무 협약식'에서 김영춘 기술보증기금 이사(왼쪽)와 신덕순 KB국민은행 중소기업고객그룹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B국민은행)

지난 7일 KB국민은행 서울 여의도 본점에서 열린 '소재 부품 기술혁신 중소기업 금융지원 업무 협약식'에서 김영춘 기술보증기금 이사(왼쪽)와 신덕순 KB국민은행 중소기업고객그룹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B국민은행)



[아시아경제 박철응 기자] KB국민은행은 기술보증기금과 '소재 부품 기술혁신 중소기업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일본 수출 규제로 인해 국산화 필요성이 높아지는 소재 부품산업의 자립화와 기술혁신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지원하기 위해 체결됐다.


기술보증기금은 KB국민은행의 특별출연 및 보증료 지원을 통해 보증비율과 보증료율을 우대해 총 1000억원의 협약보증서를 발급하고, KB국민은행은 이를 담보로 부품 소재 기업 전용 대출 상품을 연계해 자금을 지원한다.


KB국민은행이 이번에 새롭게 출시하는 'KB 소재 부품 기업 우대 대출'은 산업통상자원부의 전문기업 확인서를 보유한 기업 또는 기술보증기금으로부터 협약보증서를 발급받은 혁신기업 특화 상품이다. 신용등급 및 담보비율, 기술등급, 일자리창출 실적에 따라 최대 2.8%포인트의 우대금리를 적용하며, 총 판매한도는 1조원이다. 대출 신청은 오는 14일부터 가능하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이번 기술보증기금과의 업무협약 및 전용대출상품 출시가 소재 부품 혁신기업의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는 실질적인 지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다른 국가산업 분야의 지원 대상을 발굴하는 등 다양한 추가 지원 방안을 마련해 어려움에 처한 기업들의 금융 애로사항을 적기에 해소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박철응 기자 her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