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증시 올랐지만 장 초반 외국인 매도세 여전

최종수정 2019.08.08 09:15 기사입력 2019.08.08 09:15

댓글쓰기

[이미지출처=AP연합뉴스]

[이미지출처=AP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문채석 기자]8일 장 초반 코스피와 코스닥지수가 소폭 올랐지만 외국인투자가의 매도세는 여전했다.


코스피는 이날 오전 9시5분 기준 전 거래일 대비 0.59%(11.28포인트) 오른 1920.99를 기록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일 대비 0.87%(16.57포인트) 상승한 1926.28로 출발했다.


코스닥은 같은 시간 1.15%(6.48포인트) 상승한 571.12였다. 이날 코스닥은 전일 대비 1.23%(6.95포인트) 오른 571.59로 출발했다.


외국인투자가들은 이날 장 초반에도 두 시장에서 주식을 순매도했다. 오전 9시6분 기준 코스피에선 외국인이 307억원어치를 순매도했다. 기관과 개인은 각각 172억원, 135억원을 순매수했다. 기관 중 연기금 등은 108억원을 사들이며 기관 순매수 중 큰 비중을 차지했다.


코스닥에서도 외국인은 173억원을 팔았다. 기관도 43억원을 순매도했다. 개인만 262억원어치를 순매수했다.

직전 거래일인 7일(현지시간) 미국 증시는 혼조로 마감했다.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0.09%(22.45포인트) 하락한 2만6007.07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일보다 0.08%(2.21포인트) 상승한 2883.98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0.38%(29.56포인트) 오른 7862.83에 장을 마감했다.


같은 날 유럽증시는 최근 1주일간의 하락세를 멈추고 반등했다.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0.38% 상승한 7198.70으로 마감했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지수는 0.71% 오른 1만1650.15로,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 40 지수는 0.61% 오른 5266.51로 각각 장을 마쳤다. 범유럽지수인 Stoxx 50 지수도 종가 기준 0.56% 오른 3309.99였다.


업종별 시세를 보면 오전9시8분 기준 코스피에서 의료정밀(1.87%), 증권(1.38%), 건설업(1.12%), 의약품(1.08%) 등은 올랐고 통신업(0.54%), 섬유·의복(0.38%), 전기가스업(0.31%) 등은 내렸다.


오전 9시9분 기준 코스닥에선 종이·목재(3.11%), 기타 제조(1.98%), 음식료·담배(1.94%), 일반전기전자(1.9%) 등은 상승했고 운송(0.02%)은 하락했다.


오전 9시10분 기준 시가총액 상위 종목 중 코스피에서 기아차 (2.38%), 현대차 (1.57%), LG화학 (1.27%), 셀트리온 (1.01%), 삼성바이오로직스 (1%) 등은 올랐고 SK텔레콤 (0.61%), 한국전력 (0.57%), 신한지주 (0.36%) 등은 내렸다.


코스닥에선 헬릭스미스 (3.14%), 원익IPS(2.4%), 펄어비스 (2.3%), 파라다이스 (2.17%) 등이 상승했고 솔브레인 (3.71%), SK머티리얼즈 (3.19%) 등은 하락했다.


오전 9시11분 기준 코스피에선 대상홀딩스우 가 상한가를 쳤다. 대상홀딩스우 포함 677종목이 올랐고 130종목은 내렸으며 56종목은 보합세였다. 하한가 종목은 없었다.


오전 9시12분 기준 코스닥에선 1096종목이 올랐고 125종목은 내렸으며 59종목은 보합을 기록했다. 상·하한가 종목은 없었다.




문채석 기자 chaes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