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갤노트10 공개] 삼성, 세상 바꾸기 동참…유엔개발계획과 협력

최종수정 2019.08.08 07:46 기사입력 2019.08.08 06:00

댓글쓰기

청소년 교육 사회공헌 비전 실현 앞당긴다
갤럭시노트10에 '삼성 글로벌 골' 앱 탑재

[뉴욕(미국)=아시아경제 임온유 기자] 삼성전자 가 ‘삼성 갤럭시 언팩 2019’을 통해 발표한 유엔개발계획(UNDP)과의 협력은 삼성전자의 사회공헌 비전 추진 방향과 맞닿아 있다.


삼성전자는 지난 2월 새로운 사회공헌 비전인 ‘함께 가요 미래로! 인에이블링 피플’을 발표하며 청소년 교육을 테마로 하는 사회공헌 활동 추진을 선언했다.


이날 삼성전자와 UNDP가 협력하기로 한 ‘지속가능개발목표’에서도 교육 부문은 4번 목표에 해당하며 중요한 한 축으로 자리하고 있다. 지속가능개발목표는 불평등과 기후·환경 변화, 교육 등 오늘날 인류가 당면한 17개 의제로 구성되며, 2030년까지 이행되는 것을 목표로2015년 채택됐다.


삼성전자는 이번 발표를 통해 지속가능개발목표 이행을 적극 지지하는 한편, 향후 인에이블링 피플과 관련된 목표 달성을 위해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 협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전 세계 갤럭시 사용자들이 지속가능개발목표를 인지하도록 돕고, 이를 달성할 수 있는 방법도 지원하기로 한 건 그 일환이다.


고동진 삼성전자 IM부문장은 "삼성전자는 전 지구적으로 긴급히 해결해야 할 문제들에 대응할 수 있는 잠재적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며 "UNDP와의 이번 협력을 통해 갤럭시 사용자들이 지속가능개발목표를 효과적으로 이해하고 달성해가도록 지원함으로써 세상을 변화시켜가겠다”고 말했다.

이번 협력에 따라 갤럭시 사용자들은 ‘삼성 글로벌 골’ 애플리케이션에 접속, 17개 지속가능개발목표를 깊이 이해하거나 UNDP에 직접 기부할 수 있다. 이와 별도로 삼성전자는 갤럭시 사용자가 애플리케이션 내 배너 광고를 확인할 때마다 발생하는 삼성의 광고 수익이 사용자의 특정 목표 지원에 쓰일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또한 삼성전자와 UNDP는 갤럭시 노트10 스페셜 에디션 스마트폰 케이스와 무선 충전기를 출시하고, 그 수익금의 일부를 UNDP에 지원하기로 했다. 스페셜 액세서리는 8월 말 한국과 미국에서 각각 출시될 예정이다. 삼성 글로벌 골은 갤럭시노트 10에 기본 탑재되며, 오는 23일부터는 갤럭시 S10 등 일부 갤럭시 스마트폰에서도 내려받을 수 있다.


한편, 인에이블링 피플은 청소년들이 미래에 건강한 사회인으로 필요한 역량을 갖추도록 지원하는 활동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 청소년 교육이란 테마는 삼성전자가 ‘인재제일’ 철학을 토대로 사람을 가르치고 키워 잠재력을 극대화해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었던 점에 착안, 정해졌다.


삼성전자는 이에 따라 지금껏 지역별로 다양하게 진행해온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인에이블링 피플 비전과 청소년 교육 테마에 맞춰 체계적으로 재정비, 강화해나갈 예정이다. 아울러 임직원뿐 아니라 외부 전문가와 일반 시민까지 경계 없이 참여할 수 있도록 문호를 개방하는 한편, 전문 기관과의 파트너십도 검토할 계획이다.




임온유 기자 io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