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차, 서울 당산초에 미세먼지 저감 위한 숲 조성

최종수정 2019.05.05 10:49 기사입력 2019.05.05 10:49

댓글쓰기

현대차 '화(花)려한 손길 캠페인' 11번째 프로젝트
당산초에 관목 500주·공기정화식물 252주 제공

현대자동차가 지난 4일 서울시, 한국대학생 홍보대사 연합, 사회적 트리플래닛과 함께 '화려한 손길 캠페인' 11번째 프로젝트로 서울 당산초에 숲을 조성했다.(사진=현대차)

현대자동차가 지난 4일 서울시, 한국대학생 홍보대사 연합, 사회적 트리플래닛과 함께 '화려한 손길 캠페인' 11번째 프로젝트로 서울 당산초에 숲을 조성했다.(사진=현대차)



[아시아경제 김지희 기자] 현대자동차는 지난 4일 서울시, 한국 대학생 홍보대사 연합(ASA-K), 사회적기업 트리플래닛과 함께 ‘화(花)려한 손길 캠페인’ 11번째 프로젝트로 서울 영등포구 당산초등학교 내·외부에 숲을 조성했다고 5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현대차 임직원과 김동효 ASA-K 의장, 김형수 트리플래닛 대표, 류국현 효창종합사회복지관 팀장, 대학생 홍보대사 등 120여명이 참석했다.


화려한 손길 캠페인은 현대차가 2014년부터 서울시 환경 개선을 위해 실시해온 사회공헌 프로젝트다. 현대차는 ▲남영역 굴다리 주변 벽화 페인팅 ▲서울역 고가 꽃밭 조성 ▲마포유수지 공영주차장 디자인 페인팅 등 다양한 도시 재생 활동을 진행해왔다.


현대차는 11번째 캠페인으로 대학생 봉사단원 및 환경 문제 해결을 위해 전 세계에 나무를 심는 사회적기업 트리플래닛과 함께 당산초교 외부에 미세먼지 저감 효과가 있는 관목 500주를 심었다. 또한 아레카야자, 스파티필름 등 공기정화식물 252주를 28개 학급에 배포했다.


당산초교는 마포구 화력 발전소 반경 4㎞ 이내에 위치한 곳으로, 현대차는 이번 활동을 통해 아이들과 인근 주민들에게 쾌적한 교육 및 거주 환경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아이들이 살기 좋은 깨끗한 세상을 만들겠다는 다짐을 공유하고자 11번째 '화려한 손길 캠페인'으로 나무 심기 행사를 진행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쾌적하고 아름다운 도시 환경을 만드는 데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차는 공유가치창출(CSV) 5대 분야로 ▲친환경 ▲이동혁신 ▲교통안전 ▲미래세대성장 ▲지역사회상생을 설정하고, 친환경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2016년부터 친환경 달리기 CSR 캠페인 ‘아이오닉 롱기스트 런', 미세먼지 방지 숲 조성 프로젝트 ‘아이오닉 포레스트’ 등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김지희 기자 ways@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