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두산밥캣, 북미 딜러 미팅…"발상의 전환으로 시장 주도해야"

최종수정 2019.03.03 12:31 기사입력 2019.03.03 12:31

댓글쓰기

3대 핵심과제로 'Triple Crown 달성', '시장 커버리지 확대', '혁신' 선정
하반기 콤팩트트랙터 출시…농기계 시장 진출

두산밥캣, 북미 딜러 미팅…"발상의 전환으로 시장 주도해야"

[아시아경제 기하영 기자] 두산밥캣 이 북미시장에서 딜러 미팅을 열고 주력제품 3관왕 달성 등 중장기 비전을 제시했다.


두산밥캣은 지난달 25일부터 28일까지(현지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올란도에서 스캇박 사장을 비롯한 주요 경영진과 북미시장 딜러 8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딜러 미팅을 열었다고 3일 밝혔다.


딜러 미팅은 3년마다 개최되는 북미지역 최대 행사로, 회사의 중장기 사업방향과 비전을 딜러들과 공유하고 영업력을 극대화하기 위한 자리다. 올해는 'REIMAGINE(발상의 전환)'이라는 슬로건 아래 열렸다.


이번 행사에서 두산밥캣은 미래 성장을 위해 집중해야 할 3대 핵심과제로 '주력제품 3종의 북미시장 점유율 1위로 3관왕(Triple Crown) 달성', '시장 커버리지 확대', '혁신'을 선정했다.


하반기 출시 예정인 콤팩트트랙터(CT) 등 주요 신제품도 소개됐다. 두산밥캣은 북미지역에서 올 하반기에 CT, 내년 초에 SAL(소형 굴절식 로더) 등을 출시하며 향후 농기계 영역으로 제품 포트폴리오를 확대할 계획이다.

스캇박 사장은 "급격하게 변화하는 시장 환경 속에서 성공을 이어 나가기 위해서는 우리의 비즈니스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하고 발상을 전환하여 시장을 주도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두산밥캣은 북미에 약 600개의 소형 건설 장비 딜러망을 보유하고 있다. 지난해 북미를 포함한 NAO(North America/Oceania)지역에서 매출 26억5400만달러로 북미 소형 건설장비 시장 점유율 1위를 기록했다.




기하영 기자 hykii@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