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다가오는 운명의 날, 공수조율 스탁론으로

최종수정 2019.02.18 10:30 기사입력 2019.02.18 10:30

댓글쓰기

다가오는 3월이면 글로벌 경제의 운명이 결정된다.


미중 무역협상과 미국의 자동차 관세, 영국의 유럽연합 탈퇴까지 세계 경제를 뒤흔들 수 있는 굵직한 사안들이 모두 3월 내로 결판을 앞두고 있다.

다가오는 운명의 날, 공수조율 스탁론으로

이런 가운데 개인투자자들의 스탁론에 대한 관심도 점차 높아지고 있다.


스탁론은 본인 증권 계좌의 주식 및 예수금을 담보 삼아 추가로 주식을 매수할 수 있는 서비스다. 또 증권사 미수나 신용보다 담보비율이 낮기 때문에 추가 담보나 주식매도 없이도 간단하게 미수 신용을 스탁론으로 대환할 수 있다. 미수신용 투자자가 뜻하지 않게 주가 하락을 경험하더라도 언제든 안심하고 스탁론으로 대환하면 된다.


◆ 하이스탁론, 월 0.3%대 파격 금리, 주식매입은 물론 미수/신용 대환까지


하이스탁론에서 개인투자자들이 초기 이용료 없이 월 0.3%대의 저렴한 금리로 사용할수 있는 스탁론 상품을 출시했다. 해당 상품에 문의 사항이 있을 경우 하이스탁론 고객상담센터 (☎1599-8666)연락하면 대출 여부와 상관없이 24시간 언제든 전문상담원과 편리한 상담이 가능하다.

한편, 하이스탁론을 이용 중인 투자자들 사이에 현재 관심이 높은 종목은 넥슨지티 , 파미셀 , JYP Ent. , 한국내화 , LG전자 등이다.


- 15년 연속 스탁론 시장 점유율 1위, 10년 연속 대한민국 퍼스트브랜드 대상

- 최고 4배 투자자금 이용 가능(본인자금포함)

- 한 종목 100% 집중투자

- 증권사 미수/신용 실시간 상환

- 월 0.3%대 업계최저금리


※ 하이스탁론 상담센터 : 1599-8666

바로가기 : http://www.hisl.co.kr/asia/main/main.php


※ 본 내용은 아시아경제 편집 방향과 무관하며, 모든 책임은 정보 제공자에게 있습니다.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