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인천시 보통교부세 5960억원 '역대 최대'…정부지원금 매년 증가

최종수정 2019.01.01 15:23 기사입력 2019.01.01 15:23

댓글쓰기

인천시 보통교부세 증가 추이

인천시 보통교부세 증가 추이



[아시아경제 박혜숙 기자] 인천시가 올해 보통교부세로 5960억원을 확보해 역대 최대 규모를 기록했다.

1일 시에 따르면 이는 지난해 확보한 보통교부세 5034억원보다 926억원(18.4%)이 늘어난 것으로, 최근 5년 이내 가장 증가폭이 컸던 2017년 746억원 보다도 180억원이 더 늘어난 규모다.

최근 몇 년간 인천시가 확보한 보통교부세는 2016년 3981억원, 2017년 4727억원, 지난해 5034억원으로 매년 증가했다.

이같은 성과는 군사시설 보호구역 등 누락된 기초통계 발굴과 수도권매립지에 대한 폐기물 처리 수요, 소송에 따른 지방세 중가산금 페널티 해소 등 인천시가 건의한 제도 개선이 지속적으로 반영된 결과라고 시는 분석했다.
보통교부세란 각 지방자치단체의 재정력 균형을 위해 시·도별 인구, 면적, 지방세 징수 실적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중앙정부가 지원하는 예산이다.

인천시는 국고보조금과 국가 직접 현안사업 예산을 합친 올해 국비 예산도 역대 가장 많은 3조 815억원을 확보했다.

이에 따라 국비 예산과 보통교부세를 더한 올해 정부지원금도 3조 6775억원으로 역대 최대 수준을 기록했다. 정부지원금은 2016년 2조 8501억원, 2017년 2조 9412억원, 지난해 3조 1788억원 등 해마다 늘었다.

박남춘 시장은 "정부의 부동산 거래 축소에 따른 지방세 감소로 재정 운영이 어려운 상황"이라며 "조건 없이 사용할 수 있는 보통교부세를 최대한 확보함으로써 민선 7기 현안사업을 추진하는 데 속도를 낼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박혜숙 기자 hsp0664@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