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문 대통령, '2018년을 빛낸 의인들'과 신년 맞이 해돋이 산행

최종수정 2019.01.01 09:49 기사입력 2019.01.01 09:4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황진영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새해 첫날인 1일 시민들과 함께 남산에 올랐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새해 첫 일정으로 박재홍·유동운·박종훈·안상균 씨와 민세은·황현희 양 등 '2018년을 빛낸 의인' 6명과 함께 남산으로 신년 맞이 해돋이 산행을 했다고 청와대가 밝혔다.

박재홍 씨는 지난해 5월 서울 봉천동 원룸 화재 현장에서 위험을 무릅쓰고 대학생을 구조하고 화재를 초기에 진압했다.

유동운 씨는 지난해 11월 전북 고창군에서 논으로 추락한 승용차에서 불이 난 것을 보고 운전자를 구조했다.

박종훈 씨는 지난해 8월 경북 봉화군 소천면 사무소 총기 사건 현장에서 범인을 제압했다.
박 씨는 LG복지재단으로부터 받은 상금 3000만원을 현장에서 순직한 공무원의 유가족에게 전달했다.

제주 해경인 안상균 씨는 지난해 8월 제주 우도에서 발생한 1600t급 유조선 충돌 사고 때 선체에서 쏟아지는 기름을 막기 위해 수중 봉쇄 작업을 벌였다.

안 씨는 2차 피해를 막은 공로를 인정받아 해경이 선정하는 '2018 해경 최고 영웅'에 선정됐다.

중학생인 민세은 양과 고등학생인 황현희 양은 지난해 10월 광주 남구의 한 초등학교 앞에 피를 흘리며 쓰러진 환자를 발견하고 소방서에 구조 요청을 한 뒤 구급차가 도착할 때까지 현장에서 환자를 보호해 병원까지 동행했다.

두 사람은 LG복지재단으로부터 의인상을 받기도 했다.

문 대통령과 의인들은 오전 7시께 남산 국립극장을 출발했다.

문 대통령은 산행 중 벤치에 앉아 의인들과 짧은 대화를 나눈 뒤 팔각정에서 해맞이를 했다.

산행은 오전 8시 15분에 끝났다.

이날 산행에는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과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김수현 정책실장, 주요 수석 등 청와대 참모들도 동행했다.

황진영 기자 you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