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CU, 여성 청소년 위한 위생용품 지원 사업 참여

최종수정 2019.01.01 09:22 기사입력 2019.01.01 09:22

댓글쓰기

증정행사 상품 수 전월 대비 47% 확대???필요에 맞춰 선택 관련 상품 늘려

CU, 여성 청소년 위한 위생용품 지원 사업 참여


[아시아경제 이선애 기자] CU(씨유)가 1일부터 여성가족부에서 시행하는 ‘저소득층 여성 청소년들을 위한 보건위생용품(생리대) 지원 사업’에 참여한다.

정부는 2016년부터 경제적인 어려움으로 여성 위생용품을 구매할 수 없는 저소득층 청소년들을 위해 생리대를 현물로 지원하는 ‘보건위생용품 지원 사업’을 전개해왔다.

올해 ‘보건위생용품 지원 사업’은 기존 방식에서 한 걸음 더 나아가 여성 청소년들이 개인 필요에 맞춰 위생용품을 직접 고를 수 있도록 금액으로 지원하는 ‘위생용품 이용권(바우처)‘ 방식으로 운영된다.

지원 대상자가 복지로 사이트 등을 통해 ‘위생용품 이용권’을 신청하고, ‘국민행복카드(BC카드, 삼성카드)’를 사용해 CU(씨유) 등 제휴처에서 위생용품을 구입하면 정부가 그에 상응하는 비용(연간 최대 12만6000원)을 지원하는 것이다.
CU가 이번 지원 사업에 참여하게 된 것은 긴급하게 구입하는 경우가 많은 여성 위생용품의 특성상, 24시간 어디서나 접근하기 쉬운 편의점이 위생용품 이용권의 사용 편의 제고에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판단했기 때문이다.

CU는 약 3개월 간 여성가족부와 논의를 거쳐 ‘위생용품 이용권’ 결제 및 정산에 필요한 제반 시스템을 직접 개발했으며, 지난달 서울 및 일부 지역 500여 점포에서 테스트를 진행해 고객들로부터 긍정적인 반응을 얻었다.

이에 따라 CU는 이달부터 전국 1만3000여 개 점포로 ‘보건위생용품 지원사업’ 참여점을 확대하고, 전 점포에 여성 위생용품 바우처 사용 가능점임을 알리는 스티커를 부착했다.

또한, 저소득층 여성 청소년들이 보다 합리적인 가격에 다양한 상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이달부터 여성위생용품의 +1 증정 및 할인 행사 상품 수를 전월 대비 약 47% 확대 운영한다.

CU는 지난달 말 기준 약 40여 개의 여성위생용품을 운영하고 있다.

연정욱 마케팅팀장은 “CU는 저소득층 여성 청소년들이 겪는 어려움에 십분 공감하며, 전국 인프라를 활용해 아이들이 보다 편리하게 위생용품 이용권을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자 선제적으로 참여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CU(씨유)는 전국 1만 3천여 개 점포를 기반으로 우리 이웃을 돕는 다양한 지원사업에 앞장서는 친구 같은 기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선애 기자 lsa@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