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부 업무추진비 카드 '직불카드'로 교체되나

최종수정 2019.01.01 08:35 기사입력 2019.01.01 08:3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금융위원회는 업무추진비, 운영비 등의 지급에 쓰이는 정부구매카드를 신용카드에서 '직불형 정부구매카드(이하 직불카드)'로 전환할 예정이라고 1일 밝혔다. 가맹점 카드수수료 부담 완화를 위한 취지다.

금융위는 업무추진비 등을 신용카드에서 직불카드로 바꿀 경우 소상공인·자영업자 등 가맹점들의 카드 수수료 부담이 신용카드에 비해 0.3%포인트 줄 것으로 내다봤다. 금융위가 이처럼 직불카드를 전면 도입함에 따라 금융 공공기관 등 공공분야 전반에도 직불카드 사용 확산의 계기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금융위는 지난해 11월에 발표한 정부의 '카드수수료 종합개편방안' 주무부처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