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사람이 좋다' 사물놀이 선구자 김덕수 출연

최종수정 2019.01.01 20:25 기사입력 2019.01.01 20:25

댓글쓰기

장고연주가 김덕수 / 사진=MBC

장고연주가 김덕수 / 사진=MBC




[아시아경제 임주형 인턴기자] 1월1일 방송되는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사람이 좋다)에서는 이 시대 최고의 광대, 김덕수가 출연한다.
‘사물노리안’이란 신조어가 생길 정도로 전 세계인에게 널리 퍼진 ‘사물놀이’가 올해로 탄생 40주년을 맞았다. 이 사물놀이의 선구자가 바로 김덕수다.

남사당패였던 아버지의 손에 이끌려 국악에 입문한 다섯 살 때부터 지난 60여 년 간 줄곧 장구 신동 소리를 들으며 살아온 그는 70년대 반정부 집회를 선동한다는 이유로 풍물패의 거리 공연이 금지되면서 설 자리를 잃게 되자, 김덕수는 전통 농악을 실내 타악 4중주로 재탄생 시켰고, 그것이 사물놀이의 시초가 됐다.

인생 후반전에 들어선 명인 김덕수는 요즘 지난 삶을 돌아보고, 주변사람들을 챙기는데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사물놀이 40주년 기념 연주회’를 앞두고 생전 단짝이었던 故(고) 김용배의 묘소를 찾은데 이어, 오랜만에 여동생과 만난 그는 한결 가벼워진 마음으로 무대에 오른다.
MBC '사람이 좋다'는 이날 오후 8시55분 방송된다.

임주형 인턴기자 skepped@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