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기아차 니로, 자동차 연비 기네스 세계기록 달성

최종수정 2016.12.16 08:33 기사입력 2016.12.16 08:33

댓글쓰기

▲미국 LA부터 뉴욕까지 5979㎞를 주행하며 평균 연비 32.56㎞를 달성해 새로운 기네스 세계 기록을 세운 기아차 니로

▲미국 LA부터 뉴욕까지 5979㎞를 주행하며 평균 연비 32.56㎞를 달성해 새로운 기네스 세계 기록을 세운 기아차 니로


[아시아경제TV 박민규 기자] 기아자동차의 친환경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니로가 미국 대륙을 횡단하며 자동차 연비 부문에서 기네스 세계 기록을 세웠다.

기아차 는 니로를 이용해 LA부터 뉴욕까지 5979㎞를 주행하며 평균 연비 32.56㎞를 달성해 새로운 기네스 세계 기록을 세웠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기네스 기록 도전에 사용된 니로EX는 웨인 저디스 씨와 로버트 윙어 씨가 운전했다. LA 시청부터 뉴욕 시청까지 주행하는 동안 총 183.6ℓ의 휘발유만을 사용했다.

이번 기록 연비인 32.56㎞는 니로EX의 미국 공인 복합연비인 20.83㎞보다도 56.3% 높은 수치다.

오스 헤드릭 기아차 미국법인 상품 담당 상무는 "이번 성과는 자동차의 뛰어난 디자인과 실용성이 연비와 양립할 수 있음을 보여줬다"고 말했다.
니로는 내년 초 미국 시장에 총 5가지 모델로 출시될 예정이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