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오리온, 릴레이 봉사활동 ‘정(情) 친구 오리온’ 진행

최종수정 2016.12.14 09:05 기사입력 2016.12.14 09:05

댓글쓰기

1억2000만원 상당 과자 선물박스
오리온, 릴레이 봉사활동 ‘정(情) 친구 오리온’ 진행

[아시아경제 이주현 기자]오리온은 취약계층 아동 및 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사회공헌활동 '정(情) 친구 오리온'을 진행했다고 14일 밝혔다.

정 친구 오리온은 연말연시를 맞아 나눔의 정 문화를 실천하고 확산시키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봉사활동은 11월25일부터 이달 13일까지 약 3주간 선물 포장, 배송, 초청행사 등 세 차례에 걸쳐 릴레이로 진행됐다.

오리온은 약 1억2000만원 상당의 제품을 취약계층 아동 및 청소년들에게 전달했다. 특히 전 과정에 오리온 임직원들이 참여했다.

11월25일, 오리온 임직원들과 고양 오리온 오리온스 농구단 소속 성건주, 조의태, 이승규, 이호영 선수는 아이들에게 선물할 오리온 과자 선물박스 1150여개를 손수 포장했다. 이 과자 선물박스들은 지난 5일부터 7일까지 3일간 전국 550개 지역아동센터와 490개 그룹홈, 서울시 교육청 소재 50개 대안학교 등으로 배송됐다.

또한 지난 12일과 13일에는 다문화 대안학교와 지역아동센터 학생들과 함께 코엑스 아쿠아리움을 견학하고, 오리온 마켓오 레스토랑에서 열린 쿠킹클래스에 참여하는 등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었다.
쿠킹클래스에 참여한 한 학생은 “산타클로스처럼 찾아온 오리온 언니 오빠들과 함께 과자도 만들고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고 소감을 전했다.

오리온은 월드비전과 함께하는 학교폭력 예방 캠페인 ‘교실에서 찾은 희망’, 베트남 감자농가를 지원하는 ‘고향감자 지원 프로젝트’ 등 국내외에서 ‘정’을 테마로 한 사회공헌활동을 꾸준히 펼치고 있다.

오리온 관계자는 "취약계층 아동·청소년들이 따뜻한 정을 느끼길 바라는 마음에서 회사와 임직원들이 함께 이번 봉사활동을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정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주현 기자 jhjh1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