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전자, 반도체 업황 호조…실적 성장 지속

최종수정 2016.12.08 08:00 기사입력 2016.12.08 08:00

댓글쓰기

[팍스넷데일리 공도윤 기자] 삼성전자가 반도체 업황 호조로 4분기 실적에 이어 내년에도 실적 성장을 이어갈 전망이다.

NH투자증권 이세철 연구원은 8일 삼성전자의 4분기 영업이익을 8조4000억원으로 추정했다. 4분기 IM부문 영업이익은 갤럭시 노트7 리콜과 단종 영향이 있었지만 중저가 스마트폰 판매 확대로 2조원을 전망했다.

이 연구원은 “반도체 부문은 메모리 수급 개선에 따른 PC DRAM 판가 상승과 중국 스마트폰 탑재량 증가로 3분기 영업이익 3조4000억원에서 4분기 4조6000억원으로 확대될 전망”이라고 밝혔다.

특히 “NAND는 3분기에 분기 최초로 영업이익 1조원을 달성했으며 4분기에는 1조6000억원으로 30%대의 영업이익률을 달성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디스플레이 부문도 OLED 업황 개선으로 3분기 영업이익 8000억원에서 4분기 900억원 시현이 가능할 전망이다. CE 부문도 9000억원으로 견조한 실적을 달성할 것으로 보여진다.
이 연구원은 “부문별 영업이익은 IM 9조2000억원, 반도체 19조7000억원, 디스플레이 4조2000억원, CE 2조5000억원을 전망한다”며 “반도체 부문은 DRAM 및 NAND 가격 상승 지속에 따른 실적 확대로 2017년 하반기부터 영업이익 분기 5조원 시대가 열릴 것”이라고 전망했다.

또 “내년 반도체 부문이 전사 영업이익의 50% 이상을 차지할 것으로 전망돼 반도체 중심의 회사로 봐야 할 시점으로 판단된다”고 분석했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