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신證 "SK하이닉스, 실적개선세 지속될 것"

최종수정 2016.12.02 14:53 기사입력 2016.12.02 14:5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TV 이순영 기자]대신증권은 SK하이닉스에 대해 주가 상승 걸림돌이었던 중국발 리스크가 과거 대비 완화되고 실적 개선세가 이어질 것이라며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5만5000원을 유지한다고 밝혔다.

김경민 대신증권 연구원은 “디램 공급부족 강도가 과거 2013~2014년 보다 훨씬 높다”며 “PC DRAM과 모바일 DRAM의 공급부족이 지속되고 완제품 1대당 DRAM 탑재량도 증가하고 있기 때문이다”고 말했다. 지난 2013년 상반기 디램시장은 모바일 디램 공급부족 현상을 겪었다. 하반기는 화재 사고로 전반적인 공급부족이 지속됐다. 2014년 상반기는 PC DRAM 공급부족 현상이 나타났으며 그해 11월부터 디램가격이 하락했다.

그는 디램 공급부족이 장기화될 가능성이 높다고 전망했다. 단기적으로 디램 신규증설 가능성은 낮고 국내 공급사는 미세 공정 전환에만 힘쓸 전망이기 때문이다.

트럼프 당선 이후 미국 경쟁사의 중국 진출 의지가 축소되면서 국내 디램 공급사에도 호재라고 했다. 그는 “트럼프 취임 이후 마이크론이 단기적으로 중국 현지에서 보폭을 넓히기 어렵고 중국 반도체 기업이 마이크론 도움을 받아 특허와 제조기술을 확보할 가능성은 낮다”고 설명했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