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오늘의 상하한가] 퓨쳐켐, 코스닥 상장 첫날 ‘下’

최종수정 2016.12.01 16:01 기사입력 2016.12.01 16:01

댓글쓰기

[팍스넷데일리 정민정 기자] 1일 주식시장에서는 쏠리드와 엔알케이가 상한가를 기록했다. 퓨쳐켐은 하한가 종목에 이름을 올렸다.

‘이재명 테마주’인 쏠리드는 전일대비 29.91% 상승한 367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정준 쏠리드 대표이사는 성남창조경영 CEO 포럼의 운영위원이다. 이재명 성남시장은 포럼 공동 의장을 맡고 있다.
이날 여론조사기관 리서치뷰는 이 시장을 처음으로 대통령 후보에 올린 결과 적합도 지지율 17.2%를 얻었다고 밝혔다. 15.2%에 그친 반기문 총장을 오차범위 내에서 앞서며 2위에 올랐다.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는 23.8%로 1위를 기록했다.

엔알케이(29.86%)는 유상증자 결정 소식에 급등했다. 엔알케이는 이날 SMK와 이희숙씨를 대상으로 300억원 규모의 제3자배정 유증을 진행한다고 공시했다. 신주 발행가액은 1555원이고 납입일은 26일이다.

의약품 개발 기업 퓨쳐켐은 상장 첫 날 급락했다. 공모가 1만1550원을 26% 하회하는 11050원으로 장을 마감했다. 시초가 1만5750원에 비해서는 29.85% 하락했다.
퓨쳐켐은 2014년부터 영업적자를 지속하고 있다. 올해 상반기 매출액은 7억7300만원, 영업손실은 17억7300만원이다. 퓨쳐켐은 코스닥 상장을 통해 조달한 자금으로 알츠하이머 조기 진단용 방사성의약품 알자뷰 생산 시설을 확보할 계획이다.


TODAY 주요뉴스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원대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