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키움운용, '스마트인베스터 퇴직연금 펀드' 우리은행서 판매 개시

최종수정 2016.11.25 10:39 기사입력 2016.11.25 10:3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TV 이순영 기자]키움투자자산운용은 키움 Smart Investor 분할매수증권 자투자신탁 제1호 펀드에 퇴직연금클래스(Class C-P2)를 신규로 오픈해 시중은행 최초로 우리은행을 통해서 퇴직연금도 가입이 가능해졌다고 25일 밝혔다.

키움 Smart Investor 분할매수증권 자투자신탁 제1호[주식혼합-재간접형] 펀드의 주요 투자대상자산은 KOSPI 200지수를 추종하는 국내의 주식관련 ETF와 채권관련 ETF 등이다. 시장고점에서 투자하는 위험을 최소화하기 위해 분할매수전략에 따라 펀드 내에서 적립식 투자전략을 실행한다.
이 펀드는 최초에 주식관련 ETF에 20% 수준으로 투자하고, 사전에 정한 투자 변동폭을 기준으로 KOSPI 200지수의 움직임에 따라 상/하향 구간별로 주식 및 채권관련 ETF를 추가로 분할 매수한다.

펀드의 가장 큰 특징 중 하나는 일정한 기간 동안 정해진 날짜에만 ETF를 매수하는 일반적인 적립식투자방법이 아닌 KOSPI 200지수의 등락에 따른 가격의 변동폭을 기준으로 주식관련 ETF를 매수한다는 점이다. 이러한 주식시장의 변동성에 따른 분할매수전략은 지수가 상승할 때보다는 하락할 때 추가 매수가 늘어나게 된다.

따라서 주식시장의 가격변동에 의한 매입시기 분산효과와 저가매수에 따른 평균 매입단가 하향효과를 동시에 추구할 있어 코스트에버리지효과(Cost Average Effect)를 극대화 시킬 수 있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
또한 개별주식투자에 따른 리스크를 최소화하기 위해 KOSPI 200 지수를 추종하는 ETF에 주로 투자하며, 일반주식형펀드와 비교할 때 상대적으로 저렴한 거래비용으로 펀드수익을 추구할 수 있다는 강점이 있다.

키움투자자산운용 관계자는 "국내 주식시장이 상당기간 박스권에 갇혀 있는 상황에서 주식시장의 변동에 따른 분할매수 투자전략상품이 가장 매력적인 투자방법"이라고 말했다.

김성훈 키움투자자산운용의 마케팅본부장인 전무는 “저성장-저금리시대에 안정적인 은퇴수익을 기대하는 퇴직연금 가입자에게 키움 Smart Investor 분할매수 증권펀드는 새로운 대안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