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룽투코리아, 네오위즈게임즈와 모바일 IP 라이선스 계약 체결

최종수정 2016.11.18 11:01 기사입력 2016.11.18 11:01

댓글쓰기

룽투코리아, 네오위즈게임즈와 모바일 IP 라이선스 계약 체결

[아시아경제TV 김원규 기자] 룽투코리아 가 네오위즈게임즈의 대형 PC 온라인게임 ‘블레스’의 모바일 IP를 품었다.

룽투코리아가 네오위즈 와 PC온라인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블레스’의 모바일 지식재산권(IP) 계약을 체결했다며 18일 이같이 밝혔다.

이번 계약을 통해 룽투코리아는 중국 모회사 룽투게임과 함께 국내 및 중화권 시장 진출을 목표로 블레스의 아트웍 리소스 및 지식재산권을 활용한 모바일 게임 개발과 서비스를 진행한다. 네오위즈게임즈는 블레스의 모바일 게임 개발에 필요한 아트 리소스와 기술협력을 지원하고 향후 모바일 게임 성과에 따른 로열티를 받게 된다.

올 1월 출시된 블레스는 대규모 전쟁 콘텐츠, 몰입감을 주는 스토리, 사실감 높은 그래픽 등으로 국내 이용자들에 꾸준한 사랑을 받아온 PC 온라인 게임이다. 출시 초기 PC 온라인 역할수행게임(RPG) 장르 점유율 1위에 안착했을 정도로 흥행에 성공하면서 국내 온라인 게임 시장에 활력을 불어 넣으며 2016 게임대상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

룽투코리아는 네오위즈게임즈와 긴밀한 협력체계를 바탕으로 블레스 모바일 게임 조기 출시를 이끌고, 지속적으로 국내외 유명 IP를 확보함으로써 글로벌 모바일 게임 시장에서 경쟁력을 확보한다는 방침이다.
양성휘 룽투코리아 대표는 “오랜 명성의 네오위즈게임즈의 야심작 블레스를 통해 웰메이드 게임의 가치를 모바일 유저들에게 선보일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자사 대표작인 ’검과마법’을 통해 축적된 노하우를 살려 블레스가 모바일 시장에서도 의미 있는 타이틀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개발과 서비스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