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마존, 부산에 '클라우드 혁신 센터' 문 연다

최종수정 2016.11.07 09:44 기사입력 2016.11.07 09:44

댓글쓰기

AWS-부산시 클라우드 혁신센터 조감도 (제공=부산시)

AWS-부산시 클라우드 혁신센터 조감도 (제공=부산시)


[아시아경제 이민우 기자] 클라우드 서비스 세계 1위 업체 아마존웹서비스(AWS)는 오는 8일 부산 동서학원재단 센텀캠퍼스에서 아마존-부산 클라우드 혁신센터(Cloud Innovation Center) 개소식을 연다고 7일 밝혔다.

부산시는 글로벌 클라우드 산업의 선도도시 도약을 목표로 AWS와 지난 3월 8일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지난 9월 클라우드 혁신센터를 착공했다.
아마존-부산 클라우드 혁신센터는 AWS가 한국에서 최초로 여는 클라우드 혁신 센터로, 부산시의 스타트업에게 업무 공간, 클라우드 인프라, 클라우드 기술을 지원하고 해외 진출도 돕는다.

부산시 동서대학교 센텀캠퍼스 12층에 문을 여는 클라우드 혁신 센터는 스타트업 작업공간과 회의실, 교육 센터, 아이디어 공간, 행사를 위한 강당, 클라우드 쇼케이스 룸 등을 갖췄다.

스타트업 작업공간은 12개 스타트업을 수용할 수 있다. 교육 센터에서는 강사들이 스스로 학습 진도를 조절하는 랩(self-paced labs)과 기술 부트 캠프 등의 수업을 진행된다. 아이디어 공간은 학생들과 스타트업 기업가들을 위한 공간이다. 강당에서는 '어썸데이(AWSome Day)', '사물인터넷 해커톤(IoT Hackathon)' 등의 다양한 행사가 진행된다. 또한 앞으로 IoT·스마트시티 등의 혁신제품과 솔루션을 전시하는 쇼룸 등이 마련될 계획이다.
서병수 부산시장과 테레사 칼슨(Teresa Carlson), AWS 월드와이드 공공사업 부문 총괄 부사장 등이 개소식에 직접 참석할 예정이다.

서 시장은 "클라우드 혁신센터는 클라우드 산업 생태계 조성과 부산시 스타트업 기업들의 해외진출에도 큰 발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민우 기자 letzw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