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영선 "朴대통령, 이해 안돼…종교아닌가 추측"

최종수정 2016.10.27 10:30 기사입력 2016.10.27 10:30

댓글쓰기

박영선 "朴대통령, 이해 안돼…종교아닌가 추측"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홍유라 기자]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27일 '최순실 국정농단' 파문을 언급하며 "여러 가지로 봤을 때 종교적인 그런 것도 있었던 것이 아닌가 추측도 가능하지 않나 조심스럽게 생각을 해본다"고 말했다.

박 의원은 이날 오전 'CBS 김현정의 뉴스쇼'와의 전화인터뷰에서 "일반적인 국민의 눈에서 이걸 봤을 때는 상식적으로 생각하기에 참 이해가 안 되는 부분이 너무 많기 때문에 그렇게 생각할 수밖에 없지 않나"라며 이 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박 의원은 1994년 박근혜 대통령을 인터뷰한 것을 회고하며 "제가 최태민 목사와의 관계를 질문을 한 적이 있다"고 소개했다.

박 의원은 "박 전 대통령은 당시 '청와대 시절부터 알았던 분이다. 그리고 저의 사회활동에 큰 도움을 받았었다. 그런데 이 사회활동 단체가 조직이 되면서 이를 견제하려는 반대세력의 악선전 때문에 부정 축재자로 몰리기도 했다'는 얘기를 했다"고 전했다.

박 의원은 이어 "인터뷰 내용으로 봐서는 그 당시에도 최태민 목사에 대한 마음의 의존이라는 것이 컸다는 걸 느낄 수 있지 않느냐"고 반문했다.
아울러 박 의원은 2002년 박 대통령의 정계입문 이후 인터뷰를 언급, "당시가 한나라당 탈당 직전의 인터뷰였는데 그때 정윤회 비서실장이 있었다"고 설명했다.

그는 또한 "인터뷰 때문에 정윤회 비서실장과 몇 번 연락도 하고 만나기도 했는데 정 비서실장이 옆에서 박근혜 의원의 워딩을 굉장히 꼼꼼하게 챙기고 의논하는 것을 옆에서 봤다"며 "그런 걸로 봐서는 최태민 목사와 그 딸 최순실, 그리고 또 남편 정윤회라는 분들에 대한 의지가 상당히 강했다는 것을 느낄 수 있다"고 강조했다.

홍유라 기자 vandi@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충격 고백' 홍석천 "유부남이었던 전 남친…바람나 결별" '충격 고백' 홍석천 "유부남이었던 전 남친…...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