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NH투자증권, 영상통화 계좌 개설 서비스 실시

최종수정 2016.07.18 10:18 기사입력 2016.07.18 10:18

댓글쓰기

NH투자증권, 영상통화 계좌 개설 서비스 실시

[팍스넷데일리 공도윤 기자] NH투자증권이 비대면 계좌개설 서비스에 영상통화를 통한 실명 인증 서비스를 추가했다.

NH투자증권 관계자는 18일 “본 서비스는 NH투자증권이 운영하는 모바일 증권 브랜드 ‘나무’의 비대면 계좌개설 앱인 1 minute에 먼저 적용되며, 1 minute 앱 실행 시 ‘영상통화 인증방법’, ‘타 금융기관 계좌이체를 통한 인증방법’ 중 하나를 선택해 계좌개설을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영상통화 인증방법은 앱 안에서 영상통화를 통해 실명 확인을 완료해 즉시 계좌를 개설할 수 있다. 특히 인터넷 뱅킹, 스마트 뱅킹 등에 익숙하지 않은 고객이 비대면 계좌 개설 서비스를 통해 계좌 개설 시 영상통화를 이용하면 보다 수월하게 계좌를 개설할 수 있다.

모바일증권 나무의 신규 고객이라면, ‘1minute’앱을 이용한 계좌개설 후 나무 매체(HTS, 모바일, 홈페이지 등)를 통하여 주식 거래 시 1년 무료 수수료(단, 유관기관제비용 제외) 혜택을 받을 수 있으며, 1년 후에는 업계 최저 수수료인 0.01%로 이용 가능하다.

또한 온라인 투자정보서비스 ‘QV클럽’도 새롭게 단장했다. 2008년부터 시작한 QV클럽(舊 머그클럽)은 주식 전문가들로 구성되어 1:1맞춤형 상담, 톡상담, 전화상담 서비스 등을 제공하고 있으며, AI기반 추천종목 서비스인 퀀트 서비스와 QV클럽만의 추천종목을 실시간 톡으로 제공하고 있다.
김종석 디지털고객관리부장은 “모바일증권 나무를 만나는 첫 관문인 1 minute 앱은 가장 빠르고 편리하게 계좌 개설을 할 수 있도록 최적화되어 있고, 영상통화를 통한 인증방법은 이러한 서비스 철학을 보다 공고히 해줄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올 하반기 e-CRM기반의 온라인 자산진단 서비스(큐레이터)와 투자정보서비스(QV클럽)가 오픈되면 모바일증권 나무만의 특화된 자산관리 플랫폼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