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진짜 사나이2’ 문세윤, ‘나는 돈까스’에서 ‘나는 유격대원’되다

최종수정 2016.07.18 09:21 기사입력 2016.07.18 09:21

댓글쓰기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한동우 인턴기자] '진짜 사나이2' 개그맨 유격특집이 시청자들에 감동을 선사했다.

17일 방송된 MBC '일밤-진짜 사나이2' 개그맨 유격특집은 개그맨들이 백마부대에서 훈련받는 모습을 보여줬다.
특히 이날 개그맨 문세윤은 “우리는 웃기는 사람이지 우스운 사람이 되지는 말자”라는 자신의 좌우명을 밝히고 훈련에 진지하게 임했다.

35년간 ‘나는 돈까스’로 살아왔다는 문세윤은 도하 훈련 과정에서 첫 번째 시도에 아쉽게 실패했다. 하지만 거기서 포기하지 않고 두 번의 시도 끝에 훈련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뚱뚱하다고 물에 빠질 거라는 편견을 깬 것 같아서 기쁘다. 수많은 비만인 형제들이 저를 보면서 박수를 보내줄 것 같다"라며 소감을 말했다.

한동우 인턴기자 coryd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