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내년 상반기 삼성 폴더블 폰 출시 수혜주 보니”

최종수정 2016.06.10 08:51 기사입력 2016.06.10 08:51

댓글쓰기

[팍스넷데일리 고종민 기자]삼성전자가 내년 상반기 폴더블(접는) 스마트폰 출시를 할 것으로 예상되면서 단말기 하드웨어의 의미있는 폼팩터(제품 구조화 형태) 변화가 기대된다.

이에 따른 올해 하반기 대규모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투자가 예상되면서 관련 업체들의 수혜도 예상되는 상황이다.
김동원 현대증권 연구원은 10일 “올 4분기 삼성디스플레이는 7세대 TV용 LCD 생산라인을 매각한 후 LCD 공장에 애플향 OLED 신규투자를 상회하는 규모의 6세대 플렉서블 OLED 신규 캐파 (생산능력)를 확대할 전망”이라고 분석했다.

김 연구원은 “이유는 폴더블 스마트 폰의 경우 최소 1회 이상 화면이 접히기 때문에 기존 플렉서블 OLED 생산캐파가 50%(1/2) 이상 축소돼 플렉서블 OLED 신규 캐파 확대가 반드시 필요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어 “향후 삼성디스플레이는 LCD 생산비중을 대폭 축소하는 대신 플렉서블 OLED 신규 캐파의 공격적 증설을 추진할 전망”이라며 “올 1분기부터 시작된 애플향 플렉서블 OLED 1차 투자는 하반기부터 삼성전자향 OLED 2차 신규투자로 이어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현대증권 측은 최우선선호(Top pick) 종목으로 삼성전자 꼽았고 폴더블 폰 수혜주로 삼성전기, 한솔테크닉스 (부품), 한솔케미칼 (소재), 테라세미콘, AP시스템 (장비) 등을 제시했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