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유안타증권, ‘티레이더 모의투자 서비스’ 실시

최종수정 2016.06.09 09:38 기사입력 2016.06.09 09:3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TV 김은지 기자] 유안타증권 은 오는 10일 개인투자자들이 로보어드바이저 서비스 ‘티레이더’를 PC나 스마트폰에서 가상으로 이용할 수 있는 모의투자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유안타증권의 ‘티레이더 모의투자 서비스’는 홈트레이딩시스템(HTS) 모의투자 서비스와 함께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에서도 이용 가능하다. 이에 따라 티레이더에 관심있는 투자자들은 계좌가 없어도 PC나 스마트폰에서 프로그램을 다운로드 후 준회원 가입 등 간단한 모의투자 신청 절차를 거쳐 3개월간 무료로 ‘티레이더’의 다양한 콘텐츠 체험 및 모의매매를 할 수 있다.
모의투자 서비스는 국내 주식 뿐만 아니라 지수 및 주식 선물옵션, 주식워런트증권(ELW), 야간선물옵션, 후강퉁까지 투자 가능하다. 유안타증권은 향후 해외선물까지 모의투자 대상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모의 투자금액은 투자자 스스로 직접 설정, 1000만원부터 5억원까지 가상의 머니를 부여받아 실전과 동일한 시스템으로 매매한다. 로보어드바이저 활용법 테스트 및 투자기법 연구 등에 적절히 활용할 수 있다.

전진호 유안타증권 온라인전략본부장은 “티레이더 종목진단 서비스와 더불어 이번 모의투자 서비스 오픈으로 독창적인 종목 발굴 및 매매신호 알고리즘으로 특허받은 인공지능 투자시스템 ‘티레이더’를 비계좌고객들도 언제 어디서나 체험할 수 있게 됐다”며 “이를 통해 보다 많은 투자자들이 ‘티레이더’를 이용하여 실전 투자수익률 향상과 성공투자에 큰 도움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