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최해민, 인디500 '인디라이츠 프리덤 100' 12위

최종수정 2016.05.30 11:13 기사입력 2016.05.30 11:13

최해민[사진=WMMC(주)더블유미디어마케팅컴퍼니 제공]

AD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한국인 최초로 미국 모터스포츠 '인디 500'에 도전하는 최해민(32·슈미트 피터슨 모터스포츠)이 인디라이츠 부문 12위를 했다.

최해민은 지난 28일(한국시간) 미국 인디애나 주 인디애나폴리스 모터 스피드웨이에서 열린 '인디 500 인디라이츠 프리덤100'에서 마지막 다섯 바퀴를 남기고 타이어에 문제가 생겨 차량이 경기장 시설에 부딪히면서 12위로 경기를 마쳤다.
최해민은 전날 예선이 우천으로 취소되면서 가장 마지막 조에서 출발했다. 이후 중반부터 속도를 높여 중위권 그룹으로 도약했다. 서른 바퀴째는 유러피안 F3 챔피언 출신 펠릭스 로젠퀴스트를 추월하면서 경기장을 찾은 20만 관중의 응원을 받기도 했다. 그러나 이후 팀 동료 산티아고 우루시아의 스핀으로 경기가 잠시 중단되고, 이후 재개된 마지막 다섯 바퀴에서 리듬을 잃고 말았다.

그는 "마지막에 사고가 나 아쉬운 마음이 크다. 특별한 부담은 없었지만 한국에서 기대 하셨을 분들께 부끄럽다"고 했다. 대신 "개인적으로는 빠르게 배우고 있어 레이스에도 자신감이 붙고 있다"고 했다.

최해민은 오는 7월 10일 아이오와에서 열리는 인디라이츠 경기를 준비할 계획이다. 인디라이츠는 인디 500에 출전하는 선수를 검증하는 최종 단계다. 인디 500이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라면 인디라이츠는 마이너리그에 해당한다. 인디500에 출전하는 선수들은 최대 시속 325㎞에 이르는 경주차를 몰고 2.5마일(약 4㎞)짜리 경기장을 200바퀴 돌아 승부를 가린다. 최해민이 이번에 출전하는 인디라이츠 부문은 그보다 적은 40바퀴를 경주한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AD
  • 관련 기사

    '한국판 슈마허' 최해민의 첫 걸음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오늘의 화제 컨텐츠

AD

포토갤러리

  • [포토] 클라라 '완벽한 S라인' [포토] 현아 '왜 이렇게 힙해?' [포토] 나연 '상큼한 미소'

    #국내핫이슈

  • [포토] 리사 '독보적인 분위기' [포토] 장원영 '인형 같은 비주얼' [포토] 태연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

    #연예가화제

  • [포토] 송혜교 '압도적인 미모' [포토] 김희선, '여전히 마네킹' [포토] 아이유 '청량미 가득'

    #스타화보

  • [포토] 맹승지 '눈길 끄는 비키니' [포토] 이시영 '시원시원한 자태' [포토] 오승아 '시원한 각선미'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