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나이벡, 펩타이드 기반 골다공증 치료제 개발 가시화

최종수정 2016.05.26 10:31 기사입력 2016.05.26 10:31

댓글쓰기

나이벡, 펩타이드 기반 골다공증 치료제 개발 가시화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TV 김은지 기자] 펩타이드 전문기업 나이벡 이 지난 17~22 일 캐나다 몬트리올에서 열린 제 10회 세계 생체재료 학회(10th World Biomaterials Congress)에서 자체 개발 중인 골다공증 치료제 펩타이드의 전임상 결과 성과를 발표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학회에서 나이벡은 골다공증이 유발된 동물모델에 자체 개발한 펩타이드 기반 치료제 후보물질을 주입한 결과, 기존 골다공증 치료제 대비 동등이상의 치료효과와 함께 피하지방 축적을 억제하는 효과가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또 하이드로겔에 골다공증 치료용 펩타이드를 혼합하여 뼈손상부위에 이식했을 때, 조기 골형성을 촉진하는 연구결과를 얻었다고 말했다.
나이벡은 펩타이드 기반 치료제가 상품화 되면 골재생력에 의한 골다공증 치료는 물론 복부비만 치료를 동시에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회사 측은 "자체 개발 중인 골다공증 치료제 펩타이드는 호르몬 치료가 아니라 부작용이 낮고, 골재생을 포함하는 효과를 길게 볼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고 얘기했다.

나이벡 관계자는 “골다공증은 누구에게나 올 수 있는 질병이며, 또한 이에 대한 의료비 부담도 가중되고 있는 상황에서 기존 치료제에 대한 부작용을 낮춘 신개념 펩타이드 치료제 개발을 하게 되어, 앞으로 임상도 계획 중이다”라고 향후 계획을 설명했다.

한편 세계생체재료학회(World Biomaterials Congress)는 4년마다 개최되는 생체재료 분야의 세계 최대의 국제행사로, 2024년에는 우리나라 대구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