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슈가맨' 유미 “화면서 정우성-전지현 보자마자…사장님께 울면서 전화했다” 무슨 일?

최종수정 2016.05.18 10:07 기사입력 2016.05.18 10:07

댓글쓰기

'슈가맨' 유미.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슈가맨' 유미.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강현영 인턴기자] '슈가맨'에 출연한 가수 유미가 '사랑은 언제나 목마르다' 뮤직비디오와 얽힌 이야기를 공개했다.

17일 방송된 JTBC '슈가맨'에 출연한 유미는 '사랑은 언제나 목마르다'를 부르면서 추억의 무대를 선사했다.

무대가 끝난 후 MC 유재석은 "이 노래는 정우성 전지현 광고로 유명하다"고 소개했다.

이에 유미는 "처음에는 그 정도인 줄 몰랐는데 보자마자 미치는 줄 알았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그는 "너무 떨리고 말도 안 되는 그림이지 않냐"며 "정우성 전지현을 화면에서 본다는 건 있을 수 없는 일이었다. 사장님께 고맙다고 울면서 전화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강현영 인턴기자 youngq6@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