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송중기, 개런티 40억원에 장쯔이와 中서 첫 CF…김수현·이민호보다 몸값 ↑

최종수정 2016.04.22 12:00 기사입력 2016.04.22 12:00

댓글쓰기

송중기 팬미팅. 사진=블러썸 엔터테인먼트 제공

송중기 팬미팅. 사진=블러썸 엔터테인먼트 제공


[아시아경제 손현진 인턴기자] 배우 송중기가 역대 한류 스타 중 최고 수준의 조건으로 중국 첫 CF 계약을 맺었다.

22일 문화일보에 따르면 송중기는 중국 프로야 화장품과 이달 초 모델 계약을 맺고 이미 촬영까지 마쳤다. 송중기는 이미 장쯔이 등과 이 화장품 브랜드 홈페이지의 메인 화면을 장식하고 있다.

중국 현지 관계자에 따르면 송중기가 프로야 화장품의 CF 모델로 나서며 받은 개런티는 2년 기준 40억 원에 육박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 동안 중국 내 한류를 주도하던 이민호와 김수현의 몸값을 뛰어넘는 수치다.

한편 송중기는 5월부터 베이징을 시작으로 우한, 광저우, 상하이, 홍콩 등 8개 도시를 도는 중국 팬미팅에 돌입한다.

손현진 인턴기자 freeh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