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딴따라' 지성-혜리 “누구의 장난? 황정음-류준열, 파트너만 바뀌었네”

최종수정 2016.04.20 14:20 기사입력 2016.04.20 14:20

댓글쓰기

딴따라 지성 혜리 / 사진=SBS 딴따라 제공

딴따라 지성 혜리 / 사진=SBS 딴따라 제공


[아시아경제 정유진 인턴기자] 배우 지성이 동시간대 경쟁작에 출연하는 황정음과 류준열을 보고 누가 장난친 것 같다고 재치 있는 말을 했다.

지성은 지난 18일 목동 SBS에서 SBS 새 수목드라마 '딴따라' 제작 발표회에 참석했다.

이날 지성은 경쟁작에서 류준열과 호흡을 맞추는 황정음에 대해 "누가 장난친 것 같다. 파트너만 바꿔서 하게 됐다. 케미가 좋았던 서로가 바꿔서 작품에서 만나고 경쟁한다"라고 말했다.

지성과 혜리의 전작 파트너인 황정음과 류준열은 오는 5월 25일 방송 예정인 MBC 수목 드라마 '운빨로맨스'에서 호흡을 맞추게 됐다.

지성은 "정음 씨는 의리가 깊다. '비밀', '킬미힐미'도 그렇고 서로 호흡도 알고 정음 씨 약점도 안다. 류준열과의 케미가 있을 거고 드라마다운 드라마를 만들 것이라고 기대한다"고 황정음을 응원했다.
이어 "저는 혜리와 '딴따라'팀과 '딴따라' 멋있게 만들겠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SBS 새 수목드라마 '딴따라'는 오늘(20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정유진 인턴기자 icamdyj71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