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민중연합당에 김재연·김선동 입당…'제2의 통진당?'

최종수정 2016.03.20 11:07 기사입력 2016.03.20 11:07

댓글쓰기

민중연합당에 김재연·김선동 입당…'제2의 통진당?'

[아시아경제 김원유 인턴기자] 옛 통합진보당 의원 김재연, 김선동이 20일 민중연합당에 입당한다.

19일 민주연합당은 보도자료를 통해 "옛 통합진보당의 국회의원이었던 김재연·김선동 전 의원이 입당할 의사를 전해왔다. 내일 두 사람이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연다"고 전했다.

민중연합당은 '흙수정당'과 '비정규직철폐당' 그리고 '농민당'이 연합해 지난달 27일 새로운 진보정당을 표방하며 공식 창당했다. 공동대표는 강승철 전 민주노총 사무총장과 이광석 전 전국농민총연맹 의장, 손솔 전 이화여대 총학생회장 등이다.

하지만 이들은 옛 통진당과 연관된 활동 이력이 있어 '제2의 통합진보당' 창당이 아니냐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

한편 김재연 전 의원은 지난 2014년 12월 헌법재판소에서 통진당이 위헌정당으로 결정돼 의원직을 상실했고, 김선동 전 의원은 2011년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비준동의안 처리를 막으려고 국회 본회의장에서 최루탄을 터뜨린 혐의로 대법원에서 유죄 판결을 받고 의원직을 상실했다.
김원유 인턴기자 rladnjsdb@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