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신증권, ‘iF 디자인 어워드 2016’ 수상

최종수정 2016.02.01 09:05 기사입력 2016.02.01 09:05

댓글쓰기

대신증권, ‘iF 디자인 어워드 2016’ 수상

[아시아경제 팍스넷 공도윤 기자] 대신증권이 세계적 권위의 국제 디자인 공모전에서 2년 연속 수상했다. 대신증권은 1일 “iF(International Forum) 디자인 어워드에서 연차보고서인 ‘2015 애뉴얼리포트’가 커뮤니케이션 부분 연례보고서 분야에서 본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iF 디자인 어워드는 레드닷(Reddot), IDEA(International Design Excellence Award)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로 인정받는 시상식이다. 총 7개 분야에서 수상작을 결정하며, 올 해는 전 세계에서 총 5295개의 작품이 출품돼 경쟁했다.
본상을 수상한 대신증권의 ‘2015 애뉴얼리포트’는 메인 컬러인 그린 투 블루(Green to Blue)컬러를 그래픽요소로 활용해 불필요한 요소를 제거 했다. 사업성과 및 전략 부분 등에 대한 정보를 직관적으로 전달하고, 일관성을 유지하는 디자인으로 투자자가 확인해야 하는 정보를 정확하게 담아낸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대신증권의 ‘2015 애뉴얼리포트’는 지난 8월 레드닷 어워드 커뮤니케이션 부분에서 본상인 위너(Winner)를 수상한 바 있다.

김봉찬 대신증권 브랜드전략실장은 “디자인은 어려운 투자정보와 금융지식을 금융소비자들이 쉽고 친근하게 받아들일 수 있도록 하는 중요한 매개”라며 “금융 산업 속에서의 디자인 가치를 만들고 국제적인 공감을 이끈 점은 고무적인 성과”라고 말했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